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지역 외고, 사회적 배려 대상자 모집 늘려
입력 2011.08.19 (09:24) 수정 2011.08.19 (15:34) 사회
오는 11월 시행되는 서울지역 외국어 고등학교 입시에서 일반전형 모집 인원은 줄고 '사회적 배려대상자' 모집인원이 늘어납니다.

입시전문기관 이투스청솔 교육평가연구소는 서울지역 6개 외고의 2012학년도 신입생 모집 전형을 종합한 결과, 모집 인원은 지난해보다 6% 줄어든 천 9백 84명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가운데 사회적 배려대상자 모집인원은 지난해 10%에서 15%로 늘어 모두 2백99명입니다.

일반전형 모집인원 감소로 올해 외고 입학 경쟁률은 다소 높아질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 서울지역 외고, 사회적 배려 대상자 모집 늘려
    • 입력 2011-08-19 09:24:14
    • 수정2011-08-19 15:34:14
    사회
오는 11월 시행되는 서울지역 외국어 고등학교 입시에서 일반전형 모집 인원은 줄고 '사회적 배려대상자' 모집인원이 늘어납니다.

입시전문기관 이투스청솔 교육평가연구소는 서울지역 6개 외고의 2012학년도 신입생 모집 전형을 종합한 결과, 모집 인원은 지난해보다 6% 줄어든 천 9백 84명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가운데 사회적 배려대상자 모집인원은 지난해 10%에서 15%로 늘어 모두 2백99명입니다.

일반전형 모집인원 감소로 올해 외고 입학 경쟁률은 다소 높아질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