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코스피, 1,800선 또 무너져…세계 증시도 급락
입력 2011.08.19 (10:05) 수정 2011.08.19 (10:16)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코스피가 70 포인트 하락한 1789.78로 급락 출발했습니다.

미국과 유럽 등 세계 증시도 또 다시 글로벌 경기침체, 더블딥 우려로 급락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준호 기자 자세한 소식 전해주시죠.

<리포트>

코스피는 70.80포인트 3.81% 급락한 1789.78로 개장했습니다.

코스피는 9시 25분 현재 77포인트 떨어진 1783.56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외국인이 500억 원대 기관이 200억 원대의 순매도를 기록중이고 개인은 400억 원대 넘게 순매수하고 있습니다.

코스닥도 19.02포인트 3.75% 하락한 488.78로 개장해 9시 25분 현재 490.54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장이 급락하면서 9시 5분쯤엔 코스닥 시장에서 프로그램 매도 호가의 효력을 5분간 정지시키는 사이드카가 발동됐습니다.

또 9시 12분쯤 코스닥 선물시장에선 매매 거래를 20분간 중단시키는 서킷브레이커가 발동됐습니다.

오늘 새벽 뉴욕증시도 큰 폭의 급락장을 연출했습니다.

다우지수는 3.7% 떨어져 심리적 지지선인 만 천선이 무너졌습니다.

뉴욕증시는 고용과 물가,건설경기 등 미국의 주요 경제지표가 악화되고 유럽 재정위기에 대한 비관론까지 확산되면서 개장초부터 투자심리가 얼어붙었습니다.

여기에다 미 연준이 유럽발 위기를 차단하기 위해 유럽계 은행에 대한 유동성 점검을 강화하기로 했다는 소식도 악재로 작용했습니다.

유럽증시는 은행권의 자본부족 우려에다 중국의 금리 인상설로 금융주가 급락을 주도했습니다.

영국과 독일, 프랑스 등 주요국 증시의 낙폭이 4-5% 안팎을 기록했습니다.

금값은 세계 경제 침체 우려로 또 다시 사상 최고치를 경신해 12월 인도분이 1.6% 상승한 온스당 1822달러로 거래를 마쳤습니다.

KBS 뉴스 김준호입니다.
  • 코스피, 1,800선 또 무너져…세계 증시도 급락
    • 입력 2011-08-19 10:05:24
    • 수정2011-08-19 10:16:12
    930뉴스
<앵커 멘트>

코스피가 70 포인트 하락한 1789.78로 급락 출발했습니다.

미국과 유럽 등 세계 증시도 또 다시 글로벌 경기침체, 더블딥 우려로 급락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준호 기자 자세한 소식 전해주시죠.

<리포트>

코스피는 70.80포인트 3.81% 급락한 1789.78로 개장했습니다.

코스피는 9시 25분 현재 77포인트 떨어진 1783.56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외국인이 500억 원대 기관이 200억 원대의 순매도를 기록중이고 개인은 400억 원대 넘게 순매수하고 있습니다.

코스닥도 19.02포인트 3.75% 하락한 488.78로 개장해 9시 25분 현재 490.54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장이 급락하면서 9시 5분쯤엔 코스닥 시장에서 프로그램 매도 호가의 효력을 5분간 정지시키는 사이드카가 발동됐습니다.

또 9시 12분쯤 코스닥 선물시장에선 매매 거래를 20분간 중단시키는 서킷브레이커가 발동됐습니다.

오늘 새벽 뉴욕증시도 큰 폭의 급락장을 연출했습니다.

다우지수는 3.7% 떨어져 심리적 지지선인 만 천선이 무너졌습니다.

뉴욕증시는 고용과 물가,건설경기 등 미국의 주요 경제지표가 악화되고 유럽 재정위기에 대한 비관론까지 확산되면서 개장초부터 투자심리가 얼어붙었습니다.

여기에다 미 연준이 유럽발 위기를 차단하기 위해 유럽계 은행에 대한 유동성 점검을 강화하기로 했다는 소식도 악재로 작용했습니다.

유럽증시는 은행권의 자본부족 우려에다 중국의 금리 인상설로 금융주가 급락을 주도했습니다.

영국과 독일, 프랑스 등 주요국 증시의 낙폭이 4-5% 안팎을 기록했습니다.

금값은 세계 경제 침체 우려로 또 다시 사상 최고치를 경신해 12월 인도분이 1.6% 상승한 온스당 1822달러로 거래를 마쳤습니다.

KBS 뉴스 김준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