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체코 대사, 100년 前 서울을 선물하다
입력 2011.08.19 (10:09) 수정 2011.08.19 (16:44) 포토뉴스
체코 대사, 100년 전 서울을 선물하다

지난 16일 야로슬라브 올샤 체코대사가 체코인의 한국관련기록물 15점을 서울역사박물관에 기증했다. 올샤 대사는 한국대사로 내정된 직후부터 프라하 도서관과 고서점을 찾아다니며 한국관련 자료를 수집해왔으며 그 중에는 3.1운동을 다룬 신문 `덴니크' 등도 포함돼 있다.

체코 대사, 100년 전 서울을 선물하다
지난 16일 야로슬라브 올샤 체코대사가 체코인의 한국관련기록물 15점을 서울역사박물관에 기증했다. 올샤 대사는 한국대사로 내정된 직후부터 프라하 도서관과 고서점을 찾아다니며 한국관련 자료를 수집해왔으며 그 중에는 3.1운동을 다룬 신문 `덴니크' 등도 포함돼 있다.
체코 대사, 100년 전 서울을 선물하다
지난 16일 야로슬라브 올샤 체코대사가 체코인의 한국관련기록물 15점을 서울역사박물관에 기증했다. 올샤 대사는 한국대사로 내정된 직후부터 프라하 도서관과 고서점을 찾아다니며 한국관련 자료를 수집해왔으며 그 중에는 3.1운동을 다룬 신문 `덴니크' 등도 포함돼 있다.
체코 대사, 100년 전 서울을 선물하다
지난 16일 야로슬라브 올샤 체코대사가 체코인의 한국관련기록물 15점을 서울역사박물관에 기증했다. 올샤 대사는 한국대사로 내정된 직후부터 프라하 도서관과 고서점을 찾아다니며 한국관련 자료를 수집해왔으며 그 중에는 3.1운동을 다룬 신문 `덴니크' 등도 포함돼 있다.
체코 대사, 100년 전 서울을 선물하다
지난 16일 야로슬라브 올샤 체코대사가 체코인의 한국관련기록물 15점을 서울역사박물관에 기증했다. 올샤 대사는 한국대사로 내정된 직후부터 프라하 도서관과 고서점을 찾아다니며 한국관련 자료를 수집해왔으며 그 중에는 3.1운동을 다룬 신문 `덴니크' 등도 포함돼 있다.
  • 체코 대사, 100년 前 서울을 선물하다
    • 입력 2011-08-19 10:09:57
    • 수정2011-08-19 16:44:51
    포토뉴스

지난 16일 야로슬라브 올샤 체코대사가 체코인의 한국관련기록물 15점을 서울역사박물관에 기증했다. 올샤 대사는 한국대사로 내정된 직후부터 프라하 도서관과 고서점을 찾아다니며 한국관련 자료를 수집해왔으며 그 중에는 3.1운동을 다룬 신문 `덴니크' 등도 포함돼 있다.

지난 16일 야로슬라브 올샤 체코대사가 체코인의 한국관련기록물 15점을 서울역사박물관에 기증했다. 올샤 대사는 한국대사로 내정된 직후부터 프라하 도서관과 고서점을 찾아다니며 한국관련 자료를 수집해왔으며 그 중에는 3.1운동을 다룬 신문 `덴니크' 등도 포함돼 있다.

지난 16일 야로슬라브 올샤 체코대사가 체코인의 한국관련기록물 15점을 서울역사박물관에 기증했다. 올샤 대사는 한국대사로 내정된 직후부터 프라하 도서관과 고서점을 찾아다니며 한국관련 자료를 수집해왔으며 그 중에는 3.1운동을 다룬 신문 `덴니크' 등도 포함돼 있다.

지난 16일 야로슬라브 올샤 체코대사가 체코인의 한국관련기록물 15점을 서울역사박물관에 기증했다. 올샤 대사는 한국대사로 내정된 직후부터 프라하 도서관과 고서점을 찾아다니며 한국관련 자료를 수집해왔으며 그 중에는 3.1운동을 다룬 신문 `덴니크' 등도 포함돼 있다.

지난 16일 야로슬라브 올샤 체코대사가 체코인의 한국관련기록물 15점을 서울역사박물관에 기증했다. 올샤 대사는 한국대사로 내정된 직후부터 프라하 도서관과 고서점을 찾아다니며 한국관련 자료를 수집해왔으며 그 중에는 3.1운동을 다룬 신문 `덴니크' 등도 포함돼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