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저축은행 SPC 건설사 대표 약식기소
입력 2011.08.19 (20:29) 사회
대검찰청 중앙수사부는 아파트 사업을 추진하면서 인허가 청탁을 위한 활동비 명목으로 금품을 받아 챙긴 혐의로 부산저축은행그룹 특수목적법인인 낙원주택건설 전 대표 임모 씨를 벌금 3천만 원에 약식기소했습니다.

임 씨는 지난 2006년 전남 순천시 왕지동 아파트 사업을 추진하면서 사업 승인을 위한 청탁 등의 명목으로 부산저축은행그룹으로부터 3억 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임 씨는 지난 6월 초 변호사법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됐으나 기각됐습니다.
  • 부산저축은행 SPC 건설사 대표 약식기소
    • 입력 2011-08-19 20:29:27
    사회
대검찰청 중앙수사부는 아파트 사업을 추진하면서 인허가 청탁을 위한 활동비 명목으로 금품을 받아 챙긴 혐의로 부산저축은행그룹 특수목적법인인 낙원주택건설 전 대표 임모 씨를 벌금 3천만 원에 약식기소했습니다.

임 씨는 지난 2006년 전남 순천시 왕지동 아파트 사업을 추진하면서 사업 승인을 위한 청탁 등의 명목으로 부산저축은행그룹으로부터 3억 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임 씨는 지난 6월 초 변호사법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됐으나 기각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