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日 간 총리 “국가신용등급 강등 유감”
입력 2011.08.24 (11:01) 국제
일본의 간 나오토 총리가 국가신용등급 하락과 관련해 유감을 표시했습니다.

간 총리는 오늘 오전 총리 관저에서 기자들에게 국제신용평가사인 무디스가 일본의 국가신용등급을 한 단계 강등한 것에 대해 "유감이다"라고 말했습니다.

노다 재무상도 일본 국채에 대한 신뢰도에는 변함이 없다고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무디스는 최근 일본의 재정 악화와 정치 불안을 들어 국가신용등급을 'Aa2'에서 'Aa3'로 한 단계 하향 조정했습니다.
  • 日 간 총리 “국가신용등급 강등 유감”
    • 입력 2011-08-24 11:01:35
    국제
일본의 간 나오토 총리가 국가신용등급 하락과 관련해 유감을 표시했습니다.

간 총리는 오늘 오전 총리 관저에서 기자들에게 국제신용평가사인 무디스가 일본의 국가신용등급을 한 단계 강등한 것에 대해 "유감이다"라고 말했습니다.

노다 재무상도 일본 국채에 대한 신뢰도에는 변함이 없다고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무디스는 최근 일본의 재정 악화와 정치 불안을 들어 국가신용등급을 'Aa2'에서 'Aa3'로 한 단계 하향 조정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