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검찰, ‘리니지 프리서버’ 운영 대학생 수사
입력 2011.08.24 (15:19) 사회
서울중앙지검 첨단범죄수사 2부는 유명 온라인 게임인 '리니지'의 사설 서버를 운영해 수천만 원의 불법 수익을 올린 혐의로 대학생 신모 씨에 대해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신 씨는 '리니지'의 사설 서버를 만든 뒤 이용자들이 자신의 서버로 접속해 게임을 즐기도록 하는 방식으로 수천만 원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신 씨는 정상적인 게임 접속료보다 낮은 가격에 게임에 접속할 수 있도록 해주고 무단 복제한 아이템을 판매하는 등의 방법으로 수익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신 씨는 검찰 조사에서 자신의 IP가 도용당해 벌어진 일이라며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아직 수사 초기 단계라며 압수물 분석을 마쳐야 피의자를 명확히 특정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 검찰, ‘리니지 프리서버’ 운영 대학생 수사
    • 입력 2011-08-24 15:19:04
    사회
서울중앙지검 첨단범죄수사 2부는 유명 온라인 게임인 '리니지'의 사설 서버를 운영해 수천만 원의 불법 수익을 올린 혐의로 대학생 신모 씨에 대해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신 씨는 '리니지'의 사설 서버를 만든 뒤 이용자들이 자신의 서버로 접속해 게임을 즐기도록 하는 방식으로 수천만 원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신 씨는 정상적인 게임 접속료보다 낮은 가격에 게임에 접속할 수 있도록 해주고 무단 복제한 아이템을 판매하는 등의 방법으로 수익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신 씨는 검찰 조사에서 자신의 IP가 도용당해 벌어진 일이라며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아직 수사 초기 단계라며 압수물 분석을 마쳐야 피의자를 명확히 특정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