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학가 원룸, 인터넷 광고만 믿었다간 ‘낭패’
입력 2011.08.24 (22:19) 수정 2011.08.25 (09:1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최근 가파르게 오르는 전셋값 탓에 대학생들의 고충도 이만저만 아닌데요.

광고만 보고 값싼 원룸 찾았다가 낭패를 당하기 일쑤여서 조심해야 겠습니다. 김세정 기잡니다.

<리포트>

등록금 못지 않게 오른 대학가 월세방.

개강을 앞두고 값싼 원룸을 찾는 학생이 많습니다.

<녹취> 대학생 : "방세 뿐만 아니라, 학비도 만만치 않고 이것저것 돈 나갈 데가 많아서 싼 데 위주로 찾다 보니까..."

학생들은 주로 인터넷 중개 사이트를 통해 원룸 매물을 고릅니다.

하지만 마음에 들어 직접 찾아가면 두세 배 비싼 다른 방을 소개하는 경우가 허다합니다.

<인터뷰> 박은미(대학생) : "실제로 가보면 온라인상에 명시돼있는 가격보다 훨씬 터무니없이 비싸다든지 아니면 아예 그런 집은 다 팔렸다고 하고요. 다른 집을 보여주겠다..."

한 중개 사이트.

붙박이장에 아일랜드 식탁까지 '풀 옵션'이라고 광고했지만, 실제 구비돼 있는 가구는 크게 다릅니다.

<인터뷰> 김관주(공정위 서울사무소 과장) : "실제와 다른 광고였고... 사실과 다른 경우에는 표시광고법에 따라 처벌도 가능합니다."

공정위는 개강을 앞두고 원룸 임대 사이트의 허위,과장광고가 위험수위라고 보고 소비자 피해주의보를 발령했습니다.

또 원룸을 구할 때는 광고만 믿지 말고 주변 부동산에서 시세를 비교 확인할 것을 조언했습니다.

KBS 뉴스 김세정입니다.
  • 대학가 원룸, 인터넷 광고만 믿었다간 ‘낭패’
    • 입력 2011-08-24 22:19:23
    • 수정2011-08-25 09:15:40
    뉴스 9
<앵커 멘트>

최근 가파르게 오르는 전셋값 탓에 대학생들의 고충도 이만저만 아닌데요.

광고만 보고 값싼 원룸 찾았다가 낭패를 당하기 일쑤여서 조심해야 겠습니다. 김세정 기잡니다.

<리포트>

등록금 못지 않게 오른 대학가 월세방.

개강을 앞두고 값싼 원룸을 찾는 학생이 많습니다.

<녹취> 대학생 : "방세 뿐만 아니라, 학비도 만만치 않고 이것저것 돈 나갈 데가 많아서 싼 데 위주로 찾다 보니까..."

학생들은 주로 인터넷 중개 사이트를 통해 원룸 매물을 고릅니다.

하지만 마음에 들어 직접 찾아가면 두세 배 비싼 다른 방을 소개하는 경우가 허다합니다.

<인터뷰> 박은미(대학생) : "실제로 가보면 온라인상에 명시돼있는 가격보다 훨씬 터무니없이 비싸다든지 아니면 아예 그런 집은 다 팔렸다고 하고요. 다른 집을 보여주겠다..."

한 중개 사이트.

붙박이장에 아일랜드 식탁까지 '풀 옵션'이라고 광고했지만, 실제 구비돼 있는 가구는 크게 다릅니다.

<인터뷰> 김관주(공정위 서울사무소 과장) : "실제와 다른 광고였고... 사실과 다른 경우에는 표시광고법에 따라 처벌도 가능합니다."

공정위는 개강을 앞두고 원룸 임대 사이트의 허위,과장광고가 위험수위라고 보고 소비자 피해주의보를 발령했습니다.

또 원룸을 구할 때는 광고만 믿지 말고 주변 부동산에서 시세를 비교 확인할 것을 조언했습니다.

KBS 뉴스 김세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