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칠레 대통령, 시위 학생에 대화 제의
입력 2011.08.28 (06:59) 국제
세바스티안 피녜라 칠레 대통령이 교육개혁을 요구하며 몇 달째 시위를 계속하고 있는 학생들에게 조건 없이 대화하자고 제의했습니다.

피녜라 대통령은 칠레를 파괴하고 칠레 국민에게 피해를 주려는 세력이 있다면서, 이제는 평화와 단결, 대화, 합의를 이뤄야 할 때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칠레에서는 지난 24과 25일 노조 단체 등의 주도로 60여만 명이 참가한 가운데 학생 시위를 지지하기 위한 48시간 총파업과 시위가 벌어졌습니다.

특히 수도 산티아고에서는 시위 과정에서 10대 한 명이 총격을 받아 숨졌으며, 사망자가 발생한 것은 학생 시위가 시작된 이래 처음입니다.
  • 칠레 대통령, 시위 학생에 대화 제의
    • 입력 2011-08-28 06:59:47
    국제
세바스티안 피녜라 칠레 대통령이 교육개혁을 요구하며 몇 달째 시위를 계속하고 있는 학생들에게 조건 없이 대화하자고 제의했습니다.

피녜라 대통령은 칠레를 파괴하고 칠레 국민에게 피해를 주려는 세력이 있다면서, 이제는 평화와 단결, 대화, 합의를 이뤄야 할 때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칠레에서는 지난 24과 25일 노조 단체 등의 주도로 60여만 명이 참가한 가운데 학생 시위를 지지하기 위한 48시간 총파업과 시위가 벌어졌습니다.

특히 수도 산티아고에서는 시위 과정에서 10대 한 명이 총격을 받아 숨졌으며, 사망자가 발생한 것은 학생 시위가 시작된 이래 처음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