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커피전문점간 판매 가격차 최대 2700원 달해
입력 2011.08.28 (09:55) 경제
커피 전문점 간 판매 가격 차이가 최대 2700원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소비자원과 카이스트 공정거래연구센터가 최근 9개 대형 커피전문점의 판매 가격을 조사한 결과, 가장 가격이 비싼 그린티 라테의 경우 스타벅스가 5600원으로 이디야보다 2700원 비쌌습니다.

일반 고객이 많이 찾는 카페 라테나 카푸치노의 경우도 가장 비싼 곳과 가장 싼 곳의 가격 차이가 1700원에 이르렀습니다.

카페라테와 카푸치노, 카페모카, 아메리카노 등 많이 팔리는 커피 제품의 가격이 가장 비싼 곳은 커피빈으로 조사됐습니다.
  • 커피전문점간 판매 가격차 최대 2700원 달해
    • 입력 2011-08-28 09:55:04
    경제
커피 전문점 간 판매 가격 차이가 최대 2700원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소비자원과 카이스트 공정거래연구센터가 최근 9개 대형 커피전문점의 판매 가격을 조사한 결과, 가장 가격이 비싼 그린티 라테의 경우 스타벅스가 5600원으로 이디야보다 2700원 비쌌습니다.

일반 고객이 많이 찾는 카페 라테나 카푸치노의 경우도 가장 비싼 곳과 가장 싼 곳의 가격 차이가 1700원에 이르렀습니다.

카페라테와 카푸치노, 카페모카, 아메리카노 등 많이 팔리는 커피 제품의 가격이 가장 비싼 곳은 커피빈으로 조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