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방충망 떨어지며 남매 추락…오빠 숨져
입력 2011.08.28 (10:49) 사회
어젯밤 7시쯤 경기도 안산시 본오동의 빌라 5층에서 남매가 창밖으로 떨어졌습니다.

이 사고로 11살 유모 군이 그 자리에서 숨졌고, 8살짜리 여동생은 크게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남매가 창문 근처에 있는 컴퓨터 책상 위에서 장난을 치다 방충망과 함께 떨어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방충망 떨어지며 남매 추락…오빠 숨져
    • 입력 2011-08-28 10:49:12
    사회
어젯밤 7시쯤 경기도 안산시 본오동의 빌라 5층에서 남매가 창밖으로 떨어졌습니다.

이 사고로 11살 유모 군이 그 자리에서 숨졌고, 8살짜리 여동생은 크게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남매가 창문 근처에 있는 컴퓨터 책상 위에서 장난을 치다 방충망과 함께 떨어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