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경필 “주민투표 연장선이면 실패 확률 높아”
입력 2011.08.28 (13:14) 정치
한나라당 남경필 최고위원은 이번 서울시장 보궐선거가 무상급식 주민투표의 연장선에서 치러지면 선거 결과를 장담할 수 없고 오히려 실패할 확률이 높다고 주장했습니다.

남경필 최고위원은 오늘 기자간담회에서 무상급식 주민투표 투표율 25.7%만큼의 득표를 하면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서 이길 수 있다는 주장에 동의하지 않는다면서 중도 성향의 유권자를 잡아야 보궐선거에서 이길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남 최고위원은 복지 포퓰리즘 논쟁으로 선거 구도를 끌고 가면 중도층의 마음을 잡을 수 없는 만큼 중도 성향 유권자를 공략할 선거 전략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남 최고위원은 복지 확대를 시대적 흐름으로 받아들이고 그에 맞춰 정책을 만들어 가야 한다며 앞으로 무상급식 등과 관련된 당내 논쟁을 통해 당론을 만든 뒤 적합한 인물을 공천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 남경필 “주민투표 연장선이면 실패 확률 높아”
    • 입력 2011-08-28 13:14:00
    정치
한나라당 남경필 최고위원은 이번 서울시장 보궐선거가 무상급식 주민투표의 연장선에서 치러지면 선거 결과를 장담할 수 없고 오히려 실패할 확률이 높다고 주장했습니다.

남경필 최고위원은 오늘 기자간담회에서 무상급식 주민투표 투표율 25.7%만큼의 득표를 하면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서 이길 수 있다는 주장에 동의하지 않는다면서 중도 성향의 유권자를 잡아야 보궐선거에서 이길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남 최고위원은 복지 포퓰리즘 논쟁으로 선거 구도를 끌고 가면 중도층의 마음을 잡을 수 없는 만큼 중도 성향 유권자를 공략할 선거 전략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남 최고위원은 복지 확대를 시대적 흐름으로 받아들이고 그에 맞춰 정책을 만들어 가야 한다며 앞으로 무상급식 등과 관련된 당내 논쟁을 통해 당론을 만든 뒤 적합한 인물을 공천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