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속도로 서울방향 정체…자정돼야 해소될 듯
입력 2011.08.28 (15:16) 수정 2011.08.28 (21:56) 사회
추석을 앞두고 벌초에 나선 시민들이 돌아오면서 고속도로 곳곳에서 정체가 빚어지고 있습니다.

경부고속도로는 청원 휴게소에서 목천 나들목 구간 14km 등 서울방향으로 72km에 걸쳐 제 속도를 못 내고 있습니다.

영동고속도로는 문막 휴게소에서 여주나들목까지 19km에 걸쳐 차량의 흐름이 느려지는 등 인천방향으로 55km 구간에서 차량들이 서행하고 있습니다.

서해안고속도로는 화성 휴게소에서 비봉 나들목 구간 10km 등 58km 구간에서 서울방향으로 정체되고 있습니다.

한국도로공사는 앞으로 8만 여대의 차량이 서울로 돌아올 것으로 예상된다며, 자정이 지나야 지.정체가 완전 해소될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 고속도로 서울방향 정체…자정돼야 해소될 듯
    • 입력 2011-08-28 15:16:21
    • 수정2011-08-28 21:56:03
    사회
추석을 앞두고 벌초에 나선 시민들이 돌아오면서 고속도로 곳곳에서 정체가 빚어지고 있습니다.

경부고속도로는 청원 휴게소에서 목천 나들목 구간 14km 등 서울방향으로 72km에 걸쳐 제 속도를 못 내고 있습니다.

영동고속도로는 문막 휴게소에서 여주나들목까지 19km에 걸쳐 차량의 흐름이 느려지는 등 인천방향으로 55km 구간에서 차량들이 서행하고 있습니다.

서해안고속도로는 화성 휴게소에서 비봉 나들목 구간 10km 등 58km 구간에서 서울방향으로 정체되고 있습니다.

한국도로공사는 앞으로 8만 여대의 차량이 서울로 돌아올 것으로 예상된다며, 자정이 지나야 지.정체가 완전 해소될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