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차군단 독일, 유로2012 본선 선착
입력 2011.09.03 (15:00) 연합뉴스
'전차군단' 독일이 오스트리아를 물리치고 2012 유럽축구선수권대회(이하 유로 2012) 본선 진출을 가장 먼저 확정했다.

독일은 3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독일 겔젠키르헨에서 열린 오스트리아와의 유로 2012 A조 예선전에서 메수트 외질(레알 마드리드)의 해트트릭 활약을 앞세워 6-2 대승을 거뒀다.

외질은 전반 8분 선제골과 23분 추가골을 터뜨려 기선을 제압했다.

독일은 전반 28분 루카스 포돌스키(쾰른)의 추가골로 3-1로 앞섰고 후반 2분에는 외질이 다시 골을 터트려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독일은 여기에 후반 38분 안드레 쉬를레(레버쿠젠)와 후반 43분 마리오 괴체(도르트문트)의 득점을 더해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오스트리아는 전반 42분 마르코 아르나우토비치(브레멘)가 한 골을 만회하고 후반 6분 마르틴 하르닉(슈투트가르트)이 추가골을 터뜨렸지만 더는 추격하지 못했다.

이날 승리로 이번 대회 8전 전승(승점 24)을 올린 독일은 남은 경기 결과와 상관없이 조 1위를 확정해 공동 개최국인 폴란드와 우크라이나를 제외하고 예선 참가국 중 가장 먼저 본선행을 결정했다.

폴란드와 우크라이나가 공동 개최하는 유로 2012 본선에는 16개국이 참가한다.

공동 개최국 외에 예선에서 각 조 1위를 차지한 9개국과 2위 중 최상위 한 나라가 본선에 직행하고, 나머지 2위 8개국이 플레이오프로 남은 4장의 본선 진출권을 다툰다.

거스 히딩크 감독이 이끄는 터키는 7차전 상대 카자흐스탄을 2-1로 물리치고 4승1무2패(승점 13)로 조 2위에 올라 본선 진출 희망을 이어갔다.

G조의 잉글랜드는 두 골을 몰아친 웨인 루니(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활약에 힘입어 불가리아를 3-0으로 완파하고 조 선두(4승 2무, 승점 14) 자리를 수성했다.

네덜란드는 로빈 판 페르시(아스널)가 4골, 베슬러이 스네이더르(인테르밀란)와 클라스 얀 훈텔라르(샬케04)가 각각 두 골씩을 터뜨리는 등 득점 릴레이로 산 마리노를 11-0으로 대파하고 역시 E조 1위를 지켰다.

한편 아르헨티나는 인도 콜카타에서 열린 베네수엘라와의 친선 경기에서 후반 22분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가 올린 왼쪽 코너킥을 니콜라스 오타멘디(FC포르투)가 헤딩으로 결승골을 넣어 1-0으로 승리했다.

스페인은 칠레와의 홈 친선전에서 전반에 두 골을 내줬지만 후반 10분 안드레스 이니에스타가 만회골을, 세스크 파브레가스(이상 바르셀로나)가 후반 26분 동점골과 추가시간 페널티킥 결승골을 터뜨려 3-2 역전승을 거뒀다.

◇2012 유럽선수권대회 예선 전적(앞 팀이 홈팀)

▲A조
독일 6-2 오스트리아
터키 2-1 카자흐스탄
아제르바이잔 1-1 벨기에

▲B조
러시아 1-0 마케도니아
아일랜드 0-0 슬로바키아
안도라 0-3 아르메니아

▲C조
파로 제도 0-1 이탈리아
북아일랜드 0-1 세르비아
슬로베니아 1-2 에스토니아

▲D조
알바니아 1-2 프랑스
벨라루스 0-2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룩셈부르크 0-2 루마니아

▲E조
네덜란드 11-0 산마리노
헝가리 2-1 스웨덴
핀란드 4-1 몰도바

▲F조
이스라엘 0-1 그리스
몰타 1-3 크로아티아
그루지야 0-1 라트비아

▲G조
불가리아 0-3 잉글랜드
웨일스 2-1 몬테네그로

▲H조
키프로스 0-4 포르투갈
노르웨이 1-0 아이슬란드

▲I조
리투아니아 0-0 리히텐슈타인
  • 전차군단 독일, 유로2012 본선 선착
    • 입력 2011-09-03 15:00:13
    연합뉴스
'전차군단' 독일이 오스트리아를 물리치고 2012 유럽축구선수권대회(이하 유로 2012) 본선 진출을 가장 먼저 확정했다.

독일은 3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독일 겔젠키르헨에서 열린 오스트리아와의 유로 2012 A조 예선전에서 메수트 외질(레알 마드리드)의 해트트릭 활약을 앞세워 6-2 대승을 거뒀다.

외질은 전반 8분 선제골과 23분 추가골을 터뜨려 기선을 제압했다.

독일은 전반 28분 루카스 포돌스키(쾰른)의 추가골로 3-1로 앞섰고 후반 2분에는 외질이 다시 골을 터트려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독일은 여기에 후반 38분 안드레 쉬를레(레버쿠젠)와 후반 43분 마리오 괴체(도르트문트)의 득점을 더해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오스트리아는 전반 42분 마르코 아르나우토비치(브레멘)가 한 골을 만회하고 후반 6분 마르틴 하르닉(슈투트가르트)이 추가골을 터뜨렸지만 더는 추격하지 못했다.

이날 승리로 이번 대회 8전 전승(승점 24)을 올린 독일은 남은 경기 결과와 상관없이 조 1위를 확정해 공동 개최국인 폴란드와 우크라이나를 제외하고 예선 참가국 중 가장 먼저 본선행을 결정했다.

폴란드와 우크라이나가 공동 개최하는 유로 2012 본선에는 16개국이 참가한다.

공동 개최국 외에 예선에서 각 조 1위를 차지한 9개국과 2위 중 최상위 한 나라가 본선에 직행하고, 나머지 2위 8개국이 플레이오프로 남은 4장의 본선 진출권을 다툰다.

거스 히딩크 감독이 이끄는 터키는 7차전 상대 카자흐스탄을 2-1로 물리치고 4승1무2패(승점 13)로 조 2위에 올라 본선 진출 희망을 이어갔다.

G조의 잉글랜드는 두 골을 몰아친 웨인 루니(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활약에 힘입어 불가리아를 3-0으로 완파하고 조 선두(4승 2무, 승점 14) 자리를 수성했다.

네덜란드는 로빈 판 페르시(아스널)가 4골, 베슬러이 스네이더르(인테르밀란)와 클라스 얀 훈텔라르(샬케04)가 각각 두 골씩을 터뜨리는 등 득점 릴레이로 산 마리노를 11-0으로 대파하고 역시 E조 1위를 지켰다.

한편 아르헨티나는 인도 콜카타에서 열린 베네수엘라와의 친선 경기에서 후반 22분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가 올린 왼쪽 코너킥을 니콜라스 오타멘디(FC포르투)가 헤딩으로 결승골을 넣어 1-0으로 승리했다.

스페인은 칠레와의 홈 친선전에서 전반에 두 골을 내줬지만 후반 10분 안드레스 이니에스타가 만회골을, 세스크 파브레가스(이상 바르셀로나)가 후반 26분 동점골과 추가시간 페널티킥 결승골을 터뜨려 3-2 역전승을 거뒀다.

◇2012 유럽선수권대회 예선 전적(앞 팀이 홈팀)

▲A조
독일 6-2 오스트리아
터키 2-1 카자흐스탄
아제르바이잔 1-1 벨기에

▲B조
러시아 1-0 마케도니아
아일랜드 0-0 슬로바키아
안도라 0-3 아르메니아

▲C조
파로 제도 0-1 이탈리아
북아일랜드 0-1 세르비아
슬로베니아 1-2 에스토니아

▲D조
알바니아 1-2 프랑스
벨라루스 0-2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룩셈부르크 0-2 루마니아

▲E조
네덜란드 11-0 산마리노
헝가리 2-1 스웨덴
핀란드 4-1 몰도바

▲F조
이스라엘 0-1 그리스
몰타 1-3 크로아티아
그루지야 0-1 라트비아

▲G조
불가리아 0-3 잉글랜드
웨일스 2-1 몬테네그로

▲H조
키프로스 0-4 포르투갈
노르웨이 1-0 아이슬란드

▲I조
리투아니아 0-0 리히텐슈타인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