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검찰, 후보 단일화 ‘이면 합의’ 수사력 집중
입력 2011.09.03 (17:35)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곽노현 서울시 교육감에 대한 소환 조사가 모레로 예정된 가운데, 검찰이 후보 단일화 과정에서의 이면 합의 내용을 밝히는데 수사력을 모으고 있습니다.

김기흥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곽노현 서울시 교육감의 후보 단일화 매수 의혹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이 후보 단일화 과정에서의 이면 합의 내용을 밝히는데 수사력을 집중하고 있습니다.

검찰은 오늘 오전 지난해 교육감 선거 당시 후보 단일화 협상에 참여했던 곽 교육감 측 김모 씨를 소환했습니다.

검찰은 김씨를 상대로 후보 단일화 과정에 박명기 교수에게 돈이나 자리를 주겠다는 약속이 있었는지 등을 집중 추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검찰은 어제 후보 단일화 협상에 참여했던 박 교수 측 양모 씨를 소환해 밤늦게까지 조사를 했습니다.

검찰은 지난해 5월 19일 새벽 양씨와 곽 교육감 측 회계책임자인 이모 씨가 만난 뒤 결렬됐던 후보 단일화가 극적으로 성사된 점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그런 만큼 검찰은 당시 돈에 대한 약속 등의 이면합의가 있었던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따라서, 검찰은 회계책임자인 이씨도 주말 안으로 소환해 조사할 예정입니다.

한편, 검찰은 다음주 월요일 피의자 신분으로 곽 교육감을 소환합니다.

검찰은 어제 오전 곽 교육감의 자택을 압수수색하면서 소환 일정을 통보했으며 곽 교육감은 소환에 응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기흥입니다.
  • 검찰, 후보 단일화 ‘이면 합의’ 수사력 집중
    • 입력 2011-09-03 17:35:07
    뉴스 5
<앵커 멘트>

곽노현 서울시 교육감에 대한 소환 조사가 모레로 예정된 가운데, 검찰이 후보 단일화 과정에서의 이면 합의 내용을 밝히는데 수사력을 모으고 있습니다.

김기흥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곽노현 서울시 교육감의 후보 단일화 매수 의혹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이 후보 단일화 과정에서의 이면 합의 내용을 밝히는데 수사력을 집중하고 있습니다.

검찰은 오늘 오전 지난해 교육감 선거 당시 후보 단일화 협상에 참여했던 곽 교육감 측 김모 씨를 소환했습니다.

검찰은 김씨를 상대로 후보 단일화 과정에 박명기 교수에게 돈이나 자리를 주겠다는 약속이 있었는지 등을 집중 추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검찰은 어제 후보 단일화 협상에 참여했던 박 교수 측 양모 씨를 소환해 밤늦게까지 조사를 했습니다.

검찰은 지난해 5월 19일 새벽 양씨와 곽 교육감 측 회계책임자인 이모 씨가 만난 뒤 결렬됐던 후보 단일화가 극적으로 성사된 점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그런 만큼 검찰은 당시 돈에 대한 약속 등의 이면합의가 있었던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따라서, 검찰은 회계책임자인 이씨도 주말 안으로 소환해 조사할 예정입니다.

한편, 검찰은 다음주 월요일 피의자 신분으로 곽 교육감을 소환합니다.

검찰은 어제 오전 곽 교육감의 자택을 압수수색하면서 소환 일정을 통보했으며 곽 교육감은 소환에 응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기흥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