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SK텔레시스, 휴대전화 제조 사업 중단 결정
입력 2011.09.15 (05:54) 수정 2011.09.15 (07:23) 경제
SK텔레시스가 적자에 시달리던 휴대전화 제조 사업을 접기로 했습니다.

SK텔레시스는 이달 중 휴대전화 제조 사업부를 정리하고 통신 장비 사업 중심으로 사업 구조를 정비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다만 고객 서비스를 위해 고객 관리 부서는 당분간 유지할 방침입니다.

SK텔레시스는 지난 2009년 11월 휴대전화 제조업을 시작한 뒤 SK텔레콤에 스마트 폰인 W폰을 독점 공급하며 시장 공략에 나섰지만 지난해 2백억 원 이상 적자를 기록하는 등 고전을 면치 못했습니다.
  • SK텔레시스, 휴대전화 제조 사업 중단 결정
    • 입력 2011-09-15 05:54:09
    • 수정2011-09-15 07:23:40
    경제
SK텔레시스가 적자에 시달리던 휴대전화 제조 사업을 접기로 했습니다.

SK텔레시스는 이달 중 휴대전화 제조 사업부를 정리하고 통신 장비 사업 중심으로 사업 구조를 정비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다만 고객 서비스를 위해 고객 관리 부서는 당분간 유지할 방침입니다.

SK텔레시스는 지난 2009년 11월 휴대전화 제조업을 시작한 뒤 SK텔레콤에 스마트 폰인 W폰을 독점 공급하며 시장 공략에 나섰지만 지난해 2백억 원 이상 적자를 기록하는 등 고전을 면치 못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