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청소년 절반 이상 음주 경험”
입력 2011.09.15 (08:44) 정치
청소년의 절반 이상이 음주 경험이 있다는 조사가 나왔습니다.

국회 교육과학기술위원회 소속 민주당 김춘진 의원이 여성가족부로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청소년 음주경험율은 51.9%로 나타났습니다.

최초 음주연령도 13.6세로 2009년의 13.7세보다 낮아진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성별로는 남학생이 53.6%, 여학생이 50%였고, 중학생은 38.2%, 고등학생 65.7%였습니다.

조사 대상자 중 연간 10차례 이상 술을 마신다는 응답이 7.2%였고, 한번 마시면 소주 한 병 이상을 마신다는 응답자도 19.6%에 달했습니다.

최근 1년간 학교내에서 음주 예방교육을 전혀 받지 못했다는 응답은 68.3%였습니다.
  • “청소년 절반 이상 음주 경험”
    • 입력 2011-09-15 08:44:58
    정치
청소년의 절반 이상이 음주 경험이 있다는 조사가 나왔습니다.

국회 교육과학기술위원회 소속 민주당 김춘진 의원이 여성가족부로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청소년 음주경험율은 51.9%로 나타났습니다.

최초 음주연령도 13.6세로 2009년의 13.7세보다 낮아진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성별로는 남학생이 53.6%, 여학생이 50%였고, 중학생은 38.2%, 고등학생 65.7%였습니다.

조사 대상자 중 연간 10차례 이상 술을 마신다는 응답이 7.2%였고, 한번 마시면 소주 한 병 이상을 마신다는 응답자도 19.6%에 달했습니다.

최근 1년간 학교내에서 음주 예방교육을 전혀 받지 못했다는 응답은 68.3%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