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시, 추석 연휴 승차 거부 11건 적발
입력 2011.09.15 (08:50) 수정 2011.09.15 (09:07) 사회
서울시는 추석 연휴 동안 심야에 승차거부를 하는 택시를 단속해 11 건을 적발했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시와 25 개 자치구 직원 644 명으로 이뤄진 특별단속반은 추석 연휴를 맞아 터미널과 서울역 등에서 택시 승차거부 행위 단속을 벌였습니다.

또 추석을 앞둔 지난 7일 대중교통 시설 주변 음식점 200 여곳에 대해 위생점검을 벌여, 유통기한이 지난 제품을 보관하던 업소 1 곳을 영업정지 처분하고 6 곳에는 과태료를 물렸습니다.
  • 서울시, 추석 연휴 승차 거부 11건 적발
    • 입력 2011-09-15 08:50:44
    • 수정2011-09-15 09:07:33
    사회
서울시는 추석 연휴 동안 심야에 승차거부를 하는 택시를 단속해 11 건을 적발했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시와 25 개 자치구 직원 644 명으로 이뤄진 특별단속반은 추석 연휴를 맞아 터미널과 서울역 등에서 택시 승차거부 행위 단속을 벌였습니다.

또 추석을 앞둔 지난 7일 대중교통 시설 주변 음식점 200 여곳에 대해 위생점검을 벌여, 유통기한이 지난 제품을 보관하던 업소 1 곳을 영업정지 처분하고 6 곳에는 과태료를 물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