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반고 교장 “학습권 보장 조례 반대”
입력 2011.09.15 (11:27) 사회
인천 지역 일반고 교장들이 최근 발의된 학습권선택 보장 조례안에 대해 반대하고 나섰습니다.

교장들은 오늘 기자회견을 열고 `보호관'이라는 직책을 신설해 감독하도록 하는 것은 교장의 권한을 침해하는 것이며, 학교에서 해결할 수 있는 문제를 사실상 강제해 부당하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자율학습 등이 이뤄지지 않으면 학원과 과외 등 사교육이 활성화해 양극화가 더욱 심화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인천시의원 19명은 최근 자율학습과 방과 후 학교 등 정규 교육과정 외 학습의 참여 여부를 학생과 학부모가 자율적으로 결정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조례안을 발의했습니다.
  • 일반고 교장 “학습권 보장 조례 반대”
    • 입력 2011-09-15 11:27:42
    사회
인천 지역 일반고 교장들이 최근 발의된 학습권선택 보장 조례안에 대해 반대하고 나섰습니다.

교장들은 오늘 기자회견을 열고 `보호관'이라는 직책을 신설해 감독하도록 하는 것은 교장의 권한을 침해하는 것이며, 학교에서 해결할 수 있는 문제를 사실상 강제해 부당하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자율학습 등이 이뤄지지 않으면 학원과 과외 등 사교육이 활성화해 양극화가 더욱 심화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인천시의원 19명은 최근 자율학습과 방과 후 학교 등 정규 교육과정 외 학습의 참여 여부를 학생과 학부모가 자율적으로 결정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조례안을 발의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