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빅뱅 직후 강력 자기장 형성된 듯”
입력 2011.09.15 (11:36) 국제
빅뱅 직후 우주에 강력한 자기장이 형성됐을 것으로 보인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사이언스 데일리가 보도했습니다.

프랑스 리옹 물리학연구센터 등 국제 연구진은 초기 우주의 3-D 시뮬레이션으로 도출된 이같은 가설을 통해, 은하간 가스와 성간 가스의 자성이 처음으로 설명될 수 있을 것이라고 물리학 리뷰지 최신호에 발표했습니다.

연구진은 "시뮬레이션 결과, 우주 초기부터 존재했던 격렬한 운동이 자기장의 기하급수적인 팽창을 가져오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같은 현상은 빅뱅 직후 최초의 별이 탄생할 때와 같은 극단적인 물리학적 조건에서도 일어날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고 설명했습니다.

연구진은 "이 격렬한 흐름에 의해 어떻게 자력선이 형성되고 변하는지 드러났다"고 밝혔습니다.
  • “빅뱅 직후 강력 자기장 형성된 듯”
    • 입력 2011-09-15 11:36:45
    국제
빅뱅 직후 우주에 강력한 자기장이 형성됐을 것으로 보인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나왔다고 사이언스 데일리가 보도했습니다.

프랑스 리옹 물리학연구센터 등 국제 연구진은 초기 우주의 3-D 시뮬레이션으로 도출된 이같은 가설을 통해, 은하간 가스와 성간 가스의 자성이 처음으로 설명될 수 있을 것이라고 물리학 리뷰지 최신호에 발표했습니다.

연구진은 "시뮬레이션 결과, 우주 초기부터 존재했던 격렬한 운동이 자기장의 기하급수적인 팽창을 가져오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같은 현상은 빅뱅 직후 최초의 별이 탄생할 때와 같은 극단적인 물리학적 조건에서도 일어날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고 설명했습니다.

연구진은 "이 격렬한 흐름에 의해 어떻게 자력선이 형성되고 변하는지 드러났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