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리비아 시민군, 바니 왈리드 주민에 48시간내 대피령
입력 2011.09.15 (11:36) 국제
리비아 과도정부가 카다피군이 장악한 바니 왈리드 주민에게 48시간의 대피 시한을 통보했습니다.

CNN 방송은 시민군 대표기구인 국가과도위원회 대변인이 민간인들에게 바니 왈라드에서 48시간 내 대피하라는 명령을 내렸다고 밝히고 대대적인 공세를 예고했다고 전했습니다.

카다피 친위부대가 시민군이 제시한 항복 시한인 지난 10일까지도 투항 의사를 밝히지 않자 시민군은 카다피군 점령지인 바니 왈리드와 시르테, 사바 세 개 도시에 병력을 증강했다고 CNN은 전했습니다.
  • 리비아 시민군, 바니 왈리드 주민에 48시간내 대피령
    • 입력 2011-09-15 11:36:46
    국제
리비아 과도정부가 카다피군이 장악한 바니 왈리드 주민에게 48시간의 대피 시한을 통보했습니다.

CNN 방송은 시민군 대표기구인 국가과도위원회 대변인이 민간인들에게 바니 왈라드에서 48시간 내 대피하라는 명령을 내렸다고 밝히고 대대적인 공세를 예고했다고 전했습니다.

카다피 친위부대가 시민군이 제시한 항복 시한인 지난 10일까지도 투항 의사를 밝히지 않자 시민군은 카다피군 점령지인 바니 왈리드와 시르테, 사바 세 개 도시에 병력을 증강했다고 CNN은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