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원·달러 환율 나흘째 상승
입력 2011.09.15 (15:56) 경제
원·달러 환율이 정부의 구두개입에도 불구하고 나흘째 상승했습니다.

오늘 서울 외환시장에서 달러화 값은 8원 60전 오른 1,116원 40전에 마감했습니다.

오늘 환율은 3원 80전 내린 1,104원으로 출발했지만 무디스의 이탈리아 신용등급 강등설이 흘러나오면서 1,119원 90전까지 치솟았습니다.

그러나 정부가 오후 2시 구두개입에 나서면서 상승폭이 다소 완화된 채 장을 마감했습니다.

정부가 공식적으로 구두 개입한 것은 지난해 4월 27일 이후 처음입니다.
  • 원·달러 환율 나흘째 상승
    • 입력 2011-09-15 15:56:55
    경제
원·달러 환율이 정부의 구두개입에도 불구하고 나흘째 상승했습니다.

오늘 서울 외환시장에서 달러화 값은 8원 60전 오른 1,116원 40전에 마감했습니다.

오늘 환율은 3원 80전 내린 1,104원으로 출발했지만 무디스의 이탈리아 신용등급 강등설이 흘러나오면서 1,119원 90전까지 치솟았습니다.

그러나 정부가 오후 2시 구두개입에 나서면서 상승폭이 다소 완화된 채 장을 마감했습니다.

정부가 공식적으로 구두 개입한 것은 지난해 4월 27일 이후 처음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