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카드론·현금서비스 연체율 동반 상승
입력 2011.09.18 (07:53) 수정 2011.09.18 (10:01) 경제
신용카드사의 대출 상품인 카드론과 현금 서비스 연체율이 동반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금융감독원이 국회 정무위원회 이성헌 의원에게 제출한 자료를 보면 지난 6월 현재 6개 전업카드사의 카드론 연체율은 2.3%로 지난해 말보다 0.3%포인트 올랐습니다.

회사별로는 신한카드의 카드론 연체율이 3.6%로 가장 높았고 삼성카드, 하나SK카드, 롯데카드, KB국민카드, 현대카드 순이었습니다.

카드론과 함께 현금서비스 연체율도 동반 상승했습니다.

전업카드사의 현금서비스 연체율은 지난 6월 말 현재 2.5%로 지난해 말보다 0.2%포인트 올랐습니다.

반면 카드사들은 카드론과 현금서비스의 고금리에 힘입어 막대한 수익을 올린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신한카드는 현금서비스와 카드론에서 각각 2천8백70억 원과 2천7백78억 원의 수익을 올렸고, 삼성카드의 수익은 각각 천42억원과 2천239억 원으로 집계되는 등 20%대 안팎의 높은 수익을 거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에 대해 이성헌 의원은 카드사들이 5% 안팎의 낮은 금리로 돈을 조달해 최대 28.5%의 높은 금리로 돈을 빌려주기 때문이라며 과도한 금리를 낮출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 카드론·현금서비스 연체율 동반 상승
    • 입력 2011-09-18 07:53:20
    • 수정2011-09-18 10:01:46
    경제
신용카드사의 대출 상품인 카드론과 현금 서비스 연체율이 동반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금융감독원이 국회 정무위원회 이성헌 의원에게 제출한 자료를 보면 지난 6월 현재 6개 전업카드사의 카드론 연체율은 2.3%로 지난해 말보다 0.3%포인트 올랐습니다.

회사별로는 신한카드의 카드론 연체율이 3.6%로 가장 높았고 삼성카드, 하나SK카드, 롯데카드, KB국민카드, 현대카드 순이었습니다.

카드론과 함께 현금서비스 연체율도 동반 상승했습니다.

전업카드사의 현금서비스 연체율은 지난 6월 말 현재 2.5%로 지난해 말보다 0.2%포인트 올랐습니다.

반면 카드사들은 카드론과 현금서비스의 고금리에 힘입어 막대한 수익을 올린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신한카드는 현금서비스와 카드론에서 각각 2천8백70억 원과 2천7백78억 원의 수익을 올렸고, 삼성카드의 수익은 각각 천42억원과 2천239억 원으로 집계되는 등 20%대 안팎의 높은 수익을 거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에 대해 이성헌 의원은 카드사들이 5% 안팎의 낮은 금리로 돈을 조달해 최대 28.5%의 높은 금리로 돈을 빌려주기 때문이라며 과도한 금리를 낮출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