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보 ‘천전리 각석’ 낙서범 제보에 포상 추진
입력 2011.09.18 (07:54) 수정 2011.09.18 (16:49) 사회
신석기시대 암각화 유물인 국보 147호 울주 천전리 각석에 낙서를 새긴 범인을 잡기 위해 울주군이 제보를 독려하고 나섰습니다.

울산시 울주군은 국보 147호 천전리 각석에 돌로 낙서한 범인을 신고하는 사람에게 법에 따라 포상금이 지급된다는 내용의 현수막을 내걸었습니다.

천전리 각석의 낙서는 '이상현'이라는 글자와 중간 부분에 두 개의 작대기 모양이 지난 5월에서 7월사이 새겨졌으며, 현재는 복원작업을 통해 지워진 상태입니다.

문화재 관련법에는 문화재를 훼손한 사람의 판결이 확정되면 제보 등의 공로가 있는 사람에게 최고 천 만원까지 포상금을 지급할 수 있게 돼 있습니다.
  • 국보 ‘천전리 각석’ 낙서범 제보에 포상 추진
    • 입력 2011-09-18 07:54:55
    • 수정2011-09-18 16:49:59
    사회
신석기시대 암각화 유물인 국보 147호 울주 천전리 각석에 낙서를 새긴 범인을 잡기 위해 울주군이 제보를 독려하고 나섰습니다.

울산시 울주군은 국보 147호 천전리 각석에 돌로 낙서한 범인을 신고하는 사람에게 법에 따라 포상금이 지급된다는 내용의 현수막을 내걸었습니다.

천전리 각석의 낙서는 '이상현'이라는 글자와 중간 부분에 두 개의 작대기 모양이 지난 5월에서 7월사이 새겨졌으며, 현재는 복원작업을 통해 지워진 상태입니다.

문화재 관련법에는 문화재를 훼손한 사람의 판결이 확정되면 제보 등의 공로가 있는 사람에게 최고 천 만원까지 포상금을 지급할 수 있게 돼 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