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에어쇼 항공기 추락 잇따라…수십명 사상
입력 2011.09.18 (10:00) 수정 2011.09.18 (16:56) 국제
미국에서 주말 에어쇼에 참가한 비행기가 추락하는 사고가 잇따르면서 사상자가 속출했습니다.

현지 시각으로 17일 오후 웨스트버지니아주 마틴스버그에서 열린 '썬더 오버 더 블루 릿지' 에어쇼에서 전투기가 추락해 폭발했습니다.

이 사고로 민간인 조종사 1명이 숨졌지만 관중들의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보다 앞서 지난 16일에도 네바다주 리노에서 에어쇼에 참가한 비행기가 관중석으로 추락해 9명이 숨지고 50여 명이 다쳤습니다.

에어쇼 주최 측은 또 에어쇼에 참가한 P-51 머스탱 전투기 기체에 문제가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지역 병원 당국은 이 사고로 비행기 조종사 등이 숨졌으며, 확인된 부상자 50여 명 가운데 17명이 중태라고 밝혔습니다.
  • 美 에어쇼 항공기 추락 잇따라…수십명 사상
    • 입력 2011-09-18 10:00:34
    • 수정2011-09-18 16:56:46
    국제
미국에서 주말 에어쇼에 참가한 비행기가 추락하는 사고가 잇따르면서 사상자가 속출했습니다.

현지 시각으로 17일 오후 웨스트버지니아주 마틴스버그에서 열린 '썬더 오버 더 블루 릿지' 에어쇼에서 전투기가 추락해 폭발했습니다.

이 사고로 민간인 조종사 1명이 숨졌지만 관중들의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보다 앞서 지난 16일에도 네바다주 리노에서 에어쇼에 참가한 비행기가 관중석으로 추락해 9명이 숨지고 50여 명이 다쳤습니다.

에어쇼 주최 측은 또 에어쇼에 참가한 P-51 머스탱 전투기 기체에 문제가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지역 병원 당국은 이 사고로 비행기 조종사 등이 숨졌으며, 확인된 부상자 50여 명 가운데 17명이 중태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