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금소연, 내일 검찰에 삼성카드 고발
입력 2011.09.21 (15:10) 경제
금융소비자연맹이 대규모 고객 정보를 유출한 삼성카드를 검찰에 고발하기로 했습니다.

금융소비자연맹은 삼성카드 내부 직원이 80여만 건에 달하는 고객 정보를 유출했지만 피해 고객에 대한 대책이 미흡하다면서, 내일(22일) 서울중앙지검에 고발장을 접수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고발 대상은 최치훈 삼성카드 사장과 정보 유출 직원입니다.

금융소비자연맹 측은 삼성카드의 위법행위를 철저히 수사해 관련자를 엄중히 처벌하고 재발을 방지하고자 검찰에 고발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 금소연, 내일 검찰에 삼성카드 고발
    • 입력 2011-09-21 15:10:22
    경제
금융소비자연맹이 대규모 고객 정보를 유출한 삼성카드를 검찰에 고발하기로 했습니다.

금융소비자연맹은 삼성카드 내부 직원이 80여만 건에 달하는 고객 정보를 유출했지만 피해 고객에 대한 대책이 미흡하다면서, 내일(22일) 서울중앙지검에 고발장을 접수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고발 대상은 최치훈 삼성카드 사장과 정보 유출 직원입니다.

금융소비자연맹 측은 삼성카드의 위법행위를 철저히 수사해 관련자를 엄중히 처벌하고 재발을 방지하고자 검찰에 고발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