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영환 “9·15 정전 당시 예비전력 0상황”
입력 2011.09.21 (17:51) 수정 2011.09.21 (19:41) 정치
9.15 정전 사태 당시 예비전력이 하나도 남지 않은 이른바 '예비전력 제로' 상황이 한 시간 반 가량 계속됐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김영환 국회 지식경제위원장은 오늘 브리핑을 통해 전력거래소의 전기 주파수 대역을 확인한 결과 지난 15일 오후 1시 49분부터 예비전력 제로 상태가 발생했고, 이 상태가 90여 분 동안 지속됐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는 24만 KW의 예비전력이 남아있었다는 지경부의 발표와는 다른 것이라고 김위원장은 말했습니다.

지경부는 이에 대해 예비전력을 산출하는 방법이 다를 뿐 예비전력 24만 KW가 남았다는 것은 김위원장이 주장한 예비전력제로 상황과 크게 다를바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 김영환 “9·15 정전 당시 예비전력 0상황”
    • 입력 2011-09-21 17:51:48
    • 수정2011-09-21 19:41:21
    정치
9.15 정전 사태 당시 예비전력이 하나도 남지 않은 이른바 '예비전력 제로' 상황이 한 시간 반 가량 계속됐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김영환 국회 지식경제위원장은 오늘 브리핑을 통해 전력거래소의 전기 주파수 대역을 확인한 결과 지난 15일 오후 1시 49분부터 예비전력 제로 상태가 발생했고, 이 상태가 90여 분 동안 지속됐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는 24만 KW의 예비전력이 남아있었다는 지경부의 발표와는 다른 것이라고 김위원장은 말했습니다.

지경부는 이에 대해 예비전력을 산출하는 방법이 다를 뿐 예비전력 24만 KW가 남았다는 것은 김위원장이 주장한 예비전력제로 상황과 크게 다를바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