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군, 전시 작전계획 비밀 문건 분실
입력 2011.09.30 (09:09) 수정 2011.09.30 (10:11) 정치
공군에서 전시 공중작전 계획을 담은 비밀문건을 분실해 관계기관이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군 관계자는 지난 8월 을지프리덤 가디언(UFG) 훈련 직후 공군작전사령부에서 군사비밀 2건이 사라진 것으로 파악됐다며 현재 관계기관에서 관련자를 대상으로 분실 경위와 원인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분실된 문건은 전면전 발발시 공군의 작전계획을 담은 2급 비밀 1건과 평시 비행훈련 계획을 담은 3급 비밀 1건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군은 해당 문건을 찾기 위해 부대 안을 뒤지고 차량 수색까지 실시했지만 찾지 못했으며 분실 경위도 파악하지 못한 상태입니다.

군 관계자는 일단 실무자의 착오로 문건 파기 가능성을 조사 중이지만, 외부로 유출됐을 가능성도 배제 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 공군, 전시 작전계획 비밀 문건 분실
    • 입력 2011-09-30 09:09:48
    • 수정2011-09-30 10:11:46
    정치
공군에서 전시 공중작전 계획을 담은 비밀문건을 분실해 관계기관이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군 관계자는 지난 8월 을지프리덤 가디언(UFG) 훈련 직후 공군작전사령부에서 군사비밀 2건이 사라진 것으로 파악됐다며 현재 관계기관에서 관련자를 대상으로 분실 경위와 원인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분실된 문건은 전면전 발발시 공군의 작전계획을 담은 2급 비밀 1건과 평시 비행훈련 계획을 담은 3급 비밀 1건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군은 해당 문건을 찾기 위해 부대 안을 뒤지고 차량 수색까지 실시했지만 찾지 못했으며 분실 경위도 파악하지 못한 상태입니다.

군 관계자는 일단 실무자의 착오로 문건 파기 가능성을 조사 중이지만, 외부로 유출됐을 가능성도 배제 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