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경부, 내년도 해외자원개발 예산 확대
입력 2011.09.30 (09:09) 경제
내년도 해외자원개발 같은 산업자원협력 사업에 모두 1조 3천여억 원이 투입됩니다.

또 연구개발에 4조 6천8백여억 원을 지원하고, 이 가운데 인건비 비율을 40%로 높여 고급 일자리 3만 개를 창출할 계획입니다.

지식경제부는 오늘 최중경 장관 주재로 '제4차 정책자문위원회'를 열고 이런 내용을 담은 내년도 예산안 및 정책방향을 논의했습니다.

지경부는 우선 전 세계적으로 치열해지고 있는 에너지, 자원 확보 경쟁에서 우위를 점하기 위해 해외 유망 광구 매입 등 내년도 산업자원 협력 자원 예산을 올해보다 9.8% 늘렸습니다.

또 부품 소재와 소프트웨어, 경쟁력이 상대적으로 취약한 분야와 핵심 원천 기술 개발 등에 대한 연구 개발 지원 예산도 올해보다 3.5% 증가합니다.

특히 청년 취업 활성화를 위해 내년 R&D 지원 예산 가운데 인건비 비중을 올해 30%에서 40%로 높이기로 했습니다.

지경부는 이 같은 사업 내용을 모두 반영한 내년도 전체 예산은 16조 천3백여억 원으로 올해보다 2.1% 증가한 수준이라고 설명했습니다.
  • 지경부, 내년도 해외자원개발 예산 확대
    • 입력 2011-09-30 09:09:48
    경제
내년도 해외자원개발 같은 산업자원협력 사업에 모두 1조 3천여억 원이 투입됩니다.

또 연구개발에 4조 6천8백여억 원을 지원하고, 이 가운데 인건비 비율을 40%로 높여 고급 일자리 3만 개를 창출할 계획입니다.

지식경제부는 오늘 최중경 장관 주재로 '제4차 정책자문위원회'를 열고 이런 내용을 담은 내년도 예산안 및 정책방향을 논의했습니다.

지경부는 우선 전 세계적으로 치열해지고 있는 에너지, 자원 확보 경쟁에서 우위를 점하기 위해 해외 유망 광구 매입 등 내년도 산업자원 협력 자원 예산을 올해보다 9.8% 늘렸습니다.

또 부품 소재와 소프트웨어, 경쟁력이 상대적으로 취약한 분야와 핵심 원천 기술 개발 등에 대한 연구 개발 지원 예산도 올해보다 3.5% 증가합니다.

특히 청년 취업 활성화를 위해 내년 R&D 지원 예산 가운데 인건비 비중을 올해 30%에서 40%로 높이기로 했습니다.

지경부는 이 같은 사업 내용을 모두 반영한 내년도 전체 예산은 16조 천3백여억 원으로 올해보다 2.1% 증가한 수준이라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