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 대통령 “도덕적으로 완벽한 정권, 허점 남기면 안돼”
입력 2011.09.30 (11:10) 수정 2011.09.30 (15:10) 정치
 이명박 대통령은 현 정권은 돈 안 받는 선거를 통해  탄생한 특성이 있다고 설명하고  도덕적으로 완벽한 정권이므로 조그마한 허점도  남기면 안 된다고 당부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오늘 청와대 직원 3백여 명이 참석한 확대비서관회의에서  국가 간 격차는 물론 국가 내에서의 격차가 심해지고 있는데  가진 사람들의 비리가 생기면  사회가 좌절한다고 지적하고, 그 중에서도 가장 높은 기준이 적용되는 곳이  청와대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청와대는 냉철해야 한다고 주문하고, 고통스런 시간을 통해 긍지와 보람을 찾아야 끝나고 나서 힘들게 일한  보람이 생기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남은 임기 동안  많은 일을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서  소명 의식을 가지고 당당하게  더 적극적으로 일하자고 당부했습니다.  



임태희 대통령실장은 청와대는 최종, 무한 책임을 지는 곳이라며 스스로 돌아보는 시간을 갖고 역사와 국민 앞에 책임을 진다는 자세로 일을 피하지 말고  열심히 하자고 말했습니다.
  • 이 대통령 “도덕적으로 완벽한 정권, 허점 남기면 안돼”
    • 입력 2011-09-30 11:10:15
    • 수정2011-09-30 15:10:37
    정치
 이명박 대통령은 현 정권은 돈 안 받는 선거를 통해  탄생한 특성이 있다고 설명하고  도덕적으로 완벽한 정권이므로 조그마한 허점도  남기면 안 된다고 당부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오늘 청와대 직원 3백여 명이 참석한 확대비서관회의에서  국가 간 격차는 물론 국가 내에서의 격차가 심해지고 있는데  가진 사람들의 비리가 생기면  사회가 좌절한다고 지적하고, 그 중에서도 가장 높은 기준이 적용되는 곳이  청와대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청와대는 냉철해야 한다고 주문하고, 고통스런 시간을 통해 긍지와 보람을 찾아야 끝나고 나서 힘들게 일한  보람이 생기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남은 임기 동안  많은 일을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서  소명 의식을 가지고 당당하게  더 적극적으로 일하자고 당부했습니다.  



임태희 대통령실장은 청와대는 최종, 무한 책임을 지는 곳이라며 스스로 돌아보는 시간을 갖고 역사와 국민 앞에 책임을 진다는 자세로 일을 피하지 말고  열심히 하자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