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작년 6만2천가구 철거 등으로 사라져
입력 2011.10.11 (06:10) 경제
국토해양부는 지난해 철거 등의 이유로 사라진 멸실주택이 전국에서 모두 6만 2천485가구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멸실된 주택 숫자는 수도권이 2만 3천762가구로 38%를 차지했고 지방이 3만 8천723가구로 62%입니다.

수도권에서는 서울 만 2천571가구, 경기 9천184가구, 인천 2천7가구 순입니다.

주택 유형별로는 단독주택이 전체 멸실주택의 72%에 해당하는 4만 4천981가구로 가장 많았습니다.
  • 작년 6만2천가구 철거 등으로 사라져
    • 입력 2011-10-11 06:10:53
    경제
국토해양부는 지난해 철거 등의 이유로 사라진 멸실주택이 전국에서 모두 6만 2천485가구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멸실된 주택 숫자는 수도권이 2만 3천762가구로 38%를 차지했고 지방이 3만 8천723가구로 62%입니다.

수도권에서는 서울 만 2천571가구, 경기 9천184가구, 인천 2천7가구 순입니다.

주택 유형별로는 단독주택이 전체 멸실주택의 72%에 해당하는 4만 4천981가구로 가장 많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