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검찰, ‘피죤’ 전직 사장 폭행…조폭 일당 기소
입력 2011.10.11 (06:10) 사회
서울중앙지검 형사 7부는 주식회사 '피죤' 임원의 부탁을 받고 회사와 갈등을 겪고 있던 '피죤'의 전직 사장 이모 씨를 폭행한 혐의 등으로 조직폭력배 김모 씨 등 3명을 구속 기소했습니다.

'피죤' 김모 이사의 청탁을 받은 김모 씨 등은 지난달 5일 밤 서울 삼성동에 있는 이 전 사장의 집 앞에서 기다리다 귀가하던 이 씨를 마구 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 씨 등은 또 같은 청탁을 받고 '피죤'의 전직 상무 김모 씨에게 전화해 회사와 벌이고 있는 소송을 취하하라며 협박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검찰 조사결과 김 씨 등은 '전직 사장 이 씨 등이 회사에 소송을 제기했고 언론에 회사를 비난하는 내용을 제보하고 있으니 이를 막아보라'는 '피죤' 임원의 부탁을 받고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검찰, ‘피죤’ 전직 사장 폭행…조폭 일당 기소
    • 입력 2011-10-11 06:10:56
    사회
서울중앙지검 형사 7부는 주식회사 '피죤' 임원의 부탁을 받고 회사와 갈등을 겪고 있던 '피죤'의 전직 사장 이모 씨를 폭행한 혐의 등으로 조직폭력배 김모 씨 등 3명을 구속 기소했습니다.

'피죤' 김모 이사의 청탁을 받은 김모 씨 등은 지난달 5일 밤 서울 삼성동에 있는 이 전 사장의 집 앞에서 기다리다 귀가하던 이 씨를 마구 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 씨 등은 또 같은 청탁을 받고 '피죤'의 전직 상무 김모 씨에게 전화해 회사와 벌이고 있는 소송을 취하하라며 협박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검찰 조사결과 김 씨 등은 '전직 사장 이 씨 등이 회사에 소송을 제기했고 언론에 회사를 비난하는 내용을 제보하고 있으니 이를 막아보라'는 '피죤' 임원의 부탁을 받고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