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욕 증시, 유로존 해결 기대감에 급등
입력 2011.10.11 (06:18) 국제
미국 뉴욕증시가 독일과 프랑스 정상의 유로존 재정위기 해결 방안 마련에 합의한 것에 힘입어 크게 올랐습니다.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지난주 종가보다 330.06포인트, 2.97% 급등한 11,433.18로 거래를 끝냈습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 500 지수도 39.43포인트, 3.41% 오른 1,194.89를, 나스닥 종합지수는 86.70포인트, 3.5% 상승한 2,566.05를 각각 기록했습니다.

이와 함께 이번 주부터 시작되는 3분기 기업실적에 대한 기대도 주가를 끌어올렸습니다.

업종별로는 모건 스탠리와 씨티그룹이 7% 이상 올랐고 뱅크오브아메리카는 6% 이상, JP모건이 5% 넘게 오르는 등 자본확충이 기대되는 금융주의 상승폭이 컸습니다.
  • 뉴욕 증시, 유로존 해결 기대감에 급등
    • 입력 2011-10-11 06:18:09
    국제
미국 뉴욕증시가 독일과 프랑스 정상의 유로존 재정위기 해결 방안 마련에 합의한 것에 힘입어 크게 올랐습니다.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지난주 종가보다 330.06포인트, 2.97% 급등한 11,433.18로 거래를 끝냈습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 500 지수도 39.43포인트, 3.41% 오른 1,194.89를, 나스닥 종합지수는 86.70포인트, 3.5% 상승한 2,566.05를 각각 기록했습니다.

이와 함께 이번 주부터 시작되는 3분기 기업실적에 대한 기대도 주가를 끌어올렸습니다.

업종별로는 모건 스탠리와 씨티그룹이 7% 이상 올랐고 뱅크오브아메리카는 6% 이상, JP모건이 5% 넘게 오르는 등 자본확충이 기대되는 금융주의 상승폭이 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