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미정상, 14일 디트로이트서 FTA 관련 연설”
입력 2011.10.11 (08:59) 수정 2011.10.11 (09:00) 연합뉴스
백악관, 李 대통령-오바마 공동 방문 사실 공식 발표

이명박 대통령과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오는 14일(현지시간) 미시간주 디트로이트를 함께 방문한 뒤 자동차공장에 들러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으로 인한 경제적 이익에 대해 간단한 연설(remarks)을 할 예정이라고 백악관이 10일(현지시간) 공식 발표했다.

백악관은 양 정상이 함께 이 지역을 방문한다는 사실을 밝히면서 "현장에서 오바마 대통령과 이 대통령은 경제적 기회를 확대하고 양국에 일자리를 창출하게 되는 한미 FTA에 대해 언급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바마 대통령이 미국을 방문한 외국 정상과 지방 도시를 함께 방문하는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디트로이트는 제너럴모터스(GM), 크라이슬러, 포드 등 자동차사 `빅3'가 모여 있는 미국 자동차산업의 본고장이다.
  • “한미정상, 14일 디트로이트서 FTA 관련 연설”
    • 입력 2011-10-11 08:59:03
    • 수정2011-10-11 09:00:28
    연합뉴스
백악관, 李 대통령-오바마 공동 방문 사실 공식 발표

이명박 대통령과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오는 14일(현지시간) 미시간주 디트로이트를 함께 방문한 뒤 자동차공장에 들러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으로 인한 경제적 이익에 대해 간단한 연설(remarks)을 할 예정이라고 백악관이 10일(현지시간) 공식 발표했다.

백악관은 양 정상이 함께 이 지역을 방문한다는 사실을 밝히면서 "현장에서 오바마 대통령과 이 대통령은 경제적 기회를 확대하고 양국에 일자리를 창출하게 되는 한미 FTA에 대해 언급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바마 대통령이 미국을 방문한 외국 정상과 지방 도시를 함께 방문하는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디트로이트는 제너럴모터스(GM), 크라이슬러, 포드 등 자동차사 `빅3'가 모여 있는 미국 자동차산업의 본고장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