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브라질 은행 파업, 20년 만에 최대 규모로 확산
입력 2011.10.11 (10:01) 국제
브라질에서 임금 인상을 요구하며 발생한 은행 파업이 20년 만에 최대 규모로 번지고 있습니다.

브라질 최대 노조단체인 중앙노동자연맹 산하 금융부문 노조는 현지 시간 10일까지, 14일째 파업이 계속되면서 전국 9천여 개 지점의 영업이 중단됐다고 밝혔습니다.

금융노조는 은행협회가 제시한 8% 임금 인상안을 받아들일 수 없다며 12.8% 인상을 요구하며 지난달 27일부터 무기한 파업에 들어간 상태입니다.
  • 브라질 은행 파업, 20년 만에 최대 규모로 확산
    • 입력 2011-10-11 10:01:58
    국제
브라질에서 임금 인상을 요구하며 발생한 은행 파업이 20년 만에 최대 규모로 번지고 있습니다.

브라질 최대 노조단체인 중앙노동자연맹 산하 금융부문 노조는 현지 시간 10일까지, 14일째 파업이 계속되면서 전국 9천여 개 지점의 영업이 중단됐다고 밝혔습니다.

금융노조는 은행협회가 제시한 8% 임금 인상안을 받아들일 수 없다며 12.8% 인상을 요구하며 지난달 27일부터 무기한 파업에 들어간 상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