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 대통령, 사저 부지 대통령 명의로 이전키로
입력 2011.10.11 (10:06) 정치
이명박 대통령이 아들 시형 씨 명의로 샀던 서울 내곡동의 사저용 부지를 즉각 재매입해 이 대통령 명의로 옮기기로 했다고 청와대가 오늘 밝혔습니다.

청와대는 대통령 명의로 사저 부지를 살 경우 보안 등에 문제가 발생할 수 있어 일단 아들 시형 씨 명의로 산 뒤 건축허가 시점에 명의를 이전하려 했으나 언론보도로 부지의 위치 등이 드러난 만큼, 더 이상 아들 명의로 둘 필요가 없어 이 대통령이 가족들에게 명의를 즉각 옮기라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사저 부지 재매입을 위해 논현동 집을 담보로 은행에서 융자를 받을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이 대통령, 사저 부지 대통령 명의로 이전키로
    • 입력 2011-10-11 10:06:29
    정치
이명박 대통령이 아들 시형 씨 명의로 샀던 서울 내곡동의 사저용 부지를 즉각 재매입해 이 대통령 명의로 옮기기로 했다고 청와대가 오늘 밝혔습니다.

청와대는 대통령 명의로 사저 부지를 살 경우 보안 등에 문제가 발생할 수 있어 일단 아들 시형 씨 명의로 산 뒤 건축허가 시점에 명의를 이전하려 했으나 언론보도로 부지의 위치 등이 드러난 만큼, 더 이상 아들 명의로 둘 필요가 없어 이 대통령이 가족들에게 명의를 즉각 옮기라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사저 부지 재매입을 위해 논현동 집을 담보로 은행에서 융자를 받을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