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가을 전어 등 제철 수산물 값 급등
입력 2011.10.11 (13:01)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지난달까지 이어진 늦더위에 미식가들 부담이 커지게 됐습니다.

가을철 별미 전어를 비롯해 오징어, 굴까지,

제철 수산물 어획량이 크게 줄면서 가격이 급등하고 있습니다.

생활 경제 소식 이윤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싱싱한 회로, 노릇한 구이로, 가을의 시작을 알리는 전어가 돌아왔습니다.

가격은 노량진 수산시장에서 1kg당 만 8천 원 수준, 지난해보다 두 배 높습니다.

오징어 역시 15% 올랐고, 굴은 1kg에 만 천528원으로 55%나 급등했습니다.

지난달까지 계속된 늦더위로 어획량이 크게 줄면서 제철 수산물 즐기기도 쉽지 않습니다.

정유사 상표가 아닌 독자 상표를 내건 자가폴 주유소, 일반 주유소보다 리터당 평균 41원 정도 저렴하지만 품질에 대한 소비자 신뢰는 낮은 편입니다.

정부는 자가폴 주유소에 대한 품질 보증 제도를 내년부터 확대 시행합니다.

한국석유관리원이 한 달에 한 번 씩 석유 제품 품질을 검사해 이를 통과한 주유소에 정품 보증 마크를 달아주는 방식입니다.

올해 큰 수익을 낼 것으로 기대를 모았던 중국 펀드 수익률이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습니다.

최근 석달 간 31.5%가 폭락했습니다.

중국주식펀드 대부분을 차지하는 홍콩주식투자펀드 손실률은 34.2%, 중국 본토주식펀드 손실률보다 배 이상 떨어졌습니다.

국외 투자자들이 유동성 확보를 위해 홍콩 주식을 대량으로 팔아치웠기 때문입니다.

KBS 뉴스 이윤희입니다.
  • 가을 전어 등 제철 수산물 값 급등
    • 입력 2011-10-11 13:01:58
    뉴스 12
<앵커 멘트>

지난달까지 이어진 늦더위에 미식가들 부담이 커지게 됐습니다.

가을철 별미 전어를 비롯해 오징어, 굴까지,

제철 수산물 어획량이 크게 줄면서 가격이 급등하고 있습니다.

생활 경제 소식 이윤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싱싱한 회로, 노릇한 구이로, 가을의 시작을 알리는 전어가 돌아왔습니다.

가격은 노량진 수산시장에서 1kg당 만 8천 원 수준, 지난해보다 두 배 높습니다.

오징어 역시 15% 올랐고, 굴은 1kg에 만 천528원으로 55%나 급등했습니다.

지난달까지 계속된 늦더위로 어획량이 크게 줄면서 제철 수산물 즐기기도 쉽지 않습니다.

정유사 상표가 아닌 독자 상표를 내건 자가폴 주유소, 일반 주유소보다 리터당 평균 41원 정도 저렴하지만 품질에 대한 소비자 신뢰는 낮은 편입니다.

정부는 자가폴 주유소에 대한 품질 보증 제도를 내년부터 확대 시행합니다.

한국석유관리원이 한 달에 한 번 씩 석유 제품 품질을 검사해 이를 통과한 주유소에 정품 보증 마크를 달아주는 방식입니다.

올해 큰 수익을 낼 것으로 기대를 모았던 중국 펀드 수익률이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습니다.

최근 석달 간 31.5%가 폭락했습니다.

중국주식펀드 대부분을 차지하는 홍콩주식투자펀드 손실률은 34.2%, 중국 본토주식펀드 손실률보다 배 이상 떨어졌습니다.

국외 투자자들이 유동성 확보를 위해 홍콩 주식을 대량으로 팔아치웠기 때문입니다.

KBS 뉴스 이윤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