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동원, 원톱 출격…UAE 격파 선봉
입력 2011.10.11 (19:30) 수정 2011.10.11 (20:06) 연합뉴스
지동원(20·선덜랜드)이 2014년 브라질 월드컵 축구대회 아시아 지역 3차 예선 아랍에미리트(UAE)와의 경기에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다.



조광래 대표팀 감독은 1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UAE전에 지동원을 맨 앞에 세우고 박주영(26·아스널)과 구자철(22·볼프스부르크), 서정진(22·전북)을 공격형 미드필더에 배치했다.







이용래(25·수원)와 기성용(22·셀틱)이 수비형 미드필더로 나섰고 수비는 왼쪽부터 김영권(21·오미야), 이정수(31·알사드), 홍정호(22·제주), 최효진(28·상주) 순으로 늘어섰다.



골문은 변함없이 정성룡(26·수원)이 지킨다.
  • 지동원, 원톱 출격…UAE 격파 선봉
    • 입력 2011-10-11 19:30:51
    • 수정2011-10-11 20:06:33
    연합뉴스
지동원(20·선덜랜드)이 2014년 브라질 월드컵 축구대회 아시아 지역 3차 예선 아랍에미리트(UAE)와의 경기에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다.



조광래 대표팀 감독은 1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UAE전에 지동원을 맨 앞에 세우고 박주영(26·아스널)과 구자철(22·볼프스부르크), 서정진(22·전북)을 공격형 미드필더에 배치했다.







이용래(25·수원)와 기성용(22·셀틱)이 수비형 미드필더로 나섰고 수비는 왼쪽부터 김영권(21·오미야), 이정수(31·알사드), 홍정호(22·제주), 최효진(28·상주) 순으로 늘어섰다.



골문은 변함없이 정성룡(26·수원)이 지킨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