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1 프로야구 포스트시즌
‘가을 야구’ 연속 매진, 26경기서 마감
입력 2011.10.11 (21:18) 연합뉴스
한국 프로야구 포스트시즌 입장권의 연속 매진 행진이 26경기에서 멈췄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1일 광주구장에서 열린 2011 롯데카드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3차전에 1만482명의 관중이 들어섰다고 발표했다.

광주구장의 수용 인원은 1만2천500명이다.

이로써 2009년 10월10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두산-SK의 플레이오프 3차전부터 이어져 온 포스트시즌 연속 매진은 26경기로 끝이 났다.

KBO 관계자는 "지난 6일 시작한 입장권 예매에서는 모두 매진됐다. 하지만 이후 결제하지 않아 예매가 취소된 입장권이 2천 여장 나왔다. 이를 오늘 현장에서 판매했지만 많이 팔리지는 않았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예매를 취소한 팬들 때문에 매진된 줄 알고 미리 관전을 포기한 선의의 피해자가 나왔다. 적절한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 ‘가을 야구’ 연속 매진, 26경기서 마감
    • 입력 2011-10-11 21:18:47
    연합뉴스
한국 프로야구 포스트시즌 입장권의 연속 매진 행진이 26경기에서 멈췄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1일 광주구장에서 열린 2011 롯데카드 프로야구 준플레이오프 3차전에 1만482명의 관중이 들어섰다고 발표했다.

광주구장의 수용 인원은 1만2천500명이다.

이로써 2009년 10월10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두산-SK의 플레이오프 3차전부터 이어져 온 포스트시즌 연속 매진은 26경기로 끝이 났다.

KBO 관계자는 "지난 6일 시작한 입장권 예매에서는 모두 매진됐다. 하지만 이후 결제하지 않아 예매가 취소된 입장권이 2천 여장 나왔다. 이를 오늘 현장에서 판매했지만 많이 팔리지는 않았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예매를 취소한 팬들 때문에 매진된 줄 알고 미리 관전을 포기한 선의의 피해자가 나왔다. 적절한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