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청야니, 올해의 여성 스포츠 선수”
입력 2011.10.21 (07:32) 연합뉴스
여자 프로골프 세계 랭킹 1위 청야니(타이완)가 여성 스포츠재단(WSF)이 선정하는 ‘올해의 선수’에 뽑혔다.



미국의 테니스 스타 빌리 진 킹이 여성 스포츠 발전을 위해 1974년 설립한 여성 스포츠재단은 21일 "개인 스포츠 부문 올해의 선수에 청야니, 팀 스포츠 부문에서는 미국 축구 국가대표 애비 웜바크를 수상자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지난해 개인 스포츠 부문 수상자는 김연아(21·고려대)였다.



청야니는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메이저 2승을 포함해 6승을 거두는 등 최근 36주간 세계 랭킹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웜바크는 독일에서 열린 여자축구 월드컵에서 네 골을 터뜨리며 미국을 준우승으로 이끌었다.
  • “청야니, 올해의 여성 스포츠 선수”
    • 입력 2011-10-21 07:32:19
    연합뉴스
여자 프로골프 세계 랭킹 1위 청야니(타이완)가 여성 스포츠재단(WSF)이 선정하는 ‘올해의 선수’에 뽑혔다.



미국의 테니스 스타 빌리 진 킹이 여성 스포츠 발전을 위해 1974년 설립한 여성 스포츠재단은 21일 "개인 스포츠 부문 올해의 선수에 청야니, 팀 스포츠 부문에서는 미국 축구 국가대표 애비 웜바크를 수상자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지난해 개인 스포츠 부문 수상자는 김연아(21·고려대)였다.



청야니는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메이저 2승을 포함해 6승을 거두는 등 최근 36주간 세계 랭킹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웜바크는 독일에서 열린 여자축구 월드컵에서 네 골을 터뜨리며 미국을 준우승으로 이끌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