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이모저모] 호주의 한 상점에 차량 돌진 外
입력 2011.10.21 (13:09) 수정 2011.10.21 (15:23)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한 여자아이가 뭔가에 크게 놀라 뒷쪽으로 뛰어옵니다.



곧 승용차 한 대가 상점 유리창 안으로 돌진해 들어오면서, 그 앞 유모차가 차에 받혀 날아가는데 그 안에는 아기가 있었습니다.



놀란 아기 엄마가 황급히 달려가 아기를 꺼내안는데, 다행히도 다치진 않았다고 합니다.



상점 앞 교차로를 건너려던 운전자가, 브레이크 대신 가속 페달을 밟아 이같은 아찔한 사고가 일어났습니다.



강도떼 내쫒은 단골 손님들



복면을 착용하고 모자를 눌러쓴 3인조 강도.



금고와 직원을 나눠 맡은 듯 한데, 이 술집 단골손님들의 저항이 만만치 않습니다.



의자를 집어던지며 바로 제압한 것도 모자라, 도망가는 강도들을 쫓기까지 하는데요.



놀란 강도들은 벗겨진 신발 한 짝도 챙기지 못하고, 빈 손으로 허둥지둥 줄행랑을 칩니다.



영국 맨체스터 경찰은 지난 9월 말 발생한 이 강도미수사건의 용의자들을 공개 수배했습니다.



멕시코에서 열린 ‘국제 광대 대회'



흥겨운 반주에 맞춰, 웃고 떠들며 행진하는 광대들.



잠시 뒤 한데 모여 단체사진을 찍고는, 다같이 웃기 시작하는데요.



매년 반 폭력과 평화를 기원하며 열리는 국제 광대 대회의, 웃기 마라톤입니다.



15분 동안 이렇게 웃어야 한다는데, 억지로라도 웃으면, 뇌가 착각을 해서 정말 기분이 좋아지는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KBS 뉴스 정연욱입니다.
  • [지구촌 이모저모] 호주의 한 상점에 차량 돌진 外
    • 입력 2011-10-21 13:09:50
    • 수정2011-10-21 15:23:36
    뉴스 12
한 여자아이가 뭔가에 크게 놀라 뒷쪽으로 뛰어옵니다.



곧 승용차 한 대가 상점 유리창 안으로 돌진해 들어오면서, 그 앞 유모차가 차에 받혀 날아가는데 그 안에는 아기가 있었습니다.



놀란 아기 엄마가 황급히 달려가 아기를 꺼내안는데, 다행히도 다치진 않았다고 합니다.



상점 앞 교차로를 건너려던 운전자가, 브레이크 대신 가속 페달을 밟아 이같은 아찔한 사고가 일어났습니다.



강도떼 내쫒은 단골 손님들



복면을 착용하고 모자를 눌러쓴 3인조 강도.



금고와 직원을 나눠 맡은 듯 한데, 이 술집 단골손님들의 저항이 만만치 않습니다.



의자를 집어던지며 바로 제압한 것도 모자라, 도망가는 강도들을 쫓기까지 하는데요.



놀란 강도들은 벗겨진 신발 한 짝도 챙기지 못하고, 빈 손으로 허둥지둥 줄행랑을 칩니다.



영국 맨체스터 경찰은 지난 9월 말 발생한 이 강도미수사건의 용의자들을 공개 수배했습니다.



멕시코에서 열린 ‘국제 광대 대회'



흥겨운 반주에 맞춰, 웃고 떠들며 행진하는 광대들.



잠시 뒤 한데 모여 단체사진을 찍고는, 다같이 웃기 시작하는데요.



매년 반 폭력과 평화를 기원하며 열리는 국제 광대 대회의, 웃기 마라톤입니다.



15분 동안 이렇게 웃어야 한다는데, 억지로라도 웃으면, 뇌가 착각을 해서 정말 기분이 좋아지는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KBS 뉴스 정연욱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