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삼성, 애플 제치고 3분기 스마트폰 1위”
입력 2011.10.21 (13:42) 경제
삼성전자가 3분기 스마트폰 판매에서 애플을 제치고 세계 1위로 올라섰을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시장조사기관 SA의 애널리스트 닐 모스튼을 인용해 삼성전자가 이 기간 2천 만에서 3천 만대의 스마트폰을 판매해 천 7백 만대에 그친 애플을 넘어섰을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이같은 추정은 삼성이 지난 4월 출시한 '갤럭시S2'가 5개월 만에 천 만 대 이상 팔리는 등 성장세를 이어 간 데 따른 것으로 업계에서는 보고 있습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이에 대해 "3분기 실적이 아직 발표되지 않았지만, 지난 2분기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에서 이미 1% 이내 격차로 애플을 따라잡아 3분기 전망이 밝았다"고 기대했습니다.

하지만 애플의 새 아이폰이 이달 출시될 것이라는 기대감에 소비자들이 애플 제품 구매를 미뤘다는 분석도 있어, 삼성이 이번에 애플을 제쳤더라도 4분기 실적의 향방을 예측하기는 쉽지 않을 전망입니다.
  • “삼성, 애플 제치고 3분기 스마트폰 1위”
    • 입력 2011-10-21 13:42:29
    경제
삼성전자가 3분기 스마트폰 판매에서 애플을 제치고 세계 1위로 올라섰을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시장조사기관 SA의 애널리스트 닐 모스튼을 인용해 삼성전자가 이 기간 2천 만에서 3천 만대의 스마트폰을 판매해 천 7백 만대에 그친 애플을 넘어섰을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이같은 추정은 삼성이 지난 4월 출시한 '갤럭시S2'가 5개월 만에 천 만 대 이상 팔리는 등 성장세를 이어 간 데 따른 것으로 업계에서는 보고 있습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이에 대해 "3분기 실적이 아직 발표되지 않았지만, 지난 2분기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에서 이미 1% 이내 격차로 애플을 따라잡아 3분기 전망이 밝았다"고 기대했습니다.

하지만 애플의 새 아이폰이 이달 출시될 것이라는 기대감에 소비자들이 애플 제품 구매를 미뤘다는 분석도 있어, 삼성이 이번에 애플을 제쳤더라도 4분기 실적의 향방을 예측하기는 쉽지 않을 전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