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명절 철도 승차권 1인당 구매 매수 제한 권고”
입력 2011.10.21 (14:02) 수정 2011.10.21 (14:25) 정치
국민권익위원회는 설이나 추석 등에 쓰는 철도 명절승차권의 경우 한 달 전 실시하는 특별예매기간 외에도 1인당 승차권 구매 매수를 제한하는 것을 검토하도록 한국철도공사에 권고했습니다.

권익위는 철도 명절승차권의 경우 특별예매기간을 제외하고는 구매매수 제한이 없어 지난해 한 사람이 설날엔 5백여 매를, 추석엔 320여 매를 사는 경우도 있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권익위는 또, 일부 판매대행업자의 경우 철도이용 우수회원 중 다이아몬드 등급 회원에게 주는 명절승차권 우선 예약제를 악용해, KTX 승차권을 선점한 뒤 웃돈을 받고 일반인에게 되판 사례도 드러났다며 이 제도도 폐지돼야 한다고 권고했습니다.

아울러 권익위는 병원 예약과 관련해 유명 종합병원을 이용한 환자들이 제기한 민원 대부분이 진료나 입원 예약과 연관된 것으로 조사됐다며 민원유형을 구분해 매년 '고객만족도' 평가항목에 반영하도록 기획재정부에 권고했습니다.
  • “명절 철도 승차권 1인당 구매 매수 제한 권고”
    • 입력 2011-10-21 14:02:36
    • 수정2011-10-21 14:25:38
    정치
국민권익위원회는 설이나 추석 등에 쓰는 철도 명절승차권의 경우 한 달 전 실시하는 특별예매기간 외에도 1인당 승차권 구매 매수를 제한하는 것을 검토하도록 한국철도공사에 권고했습니다.

권익위는 철도 명절승차권의 경우 특별예매기간을 제외하고는 구매매수 제한이 없어 지난해 한 사람이 설날엔 5백여 매를, 추석엔 320여 매를 사는 경우도 있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권익위는 또, 일부 판매대행업자의 경우 철도이용 우수회원 중 다이아몬드 등급 회원에게 주는 명절승차권 우선 예약제를 악용해, KTX 승차권을 선점한 뒤 웃돈을 받고 일반인에게 되판 사례도 드러났다며 이 제도도 폐지돼야 한다고 권고했습니다.

아울러 권익위는 병원 예약과 관련해 유명 종합병원을 이용한 환자들이 제기한 민원 대부분이 진료나 입원 예약과 연관된 것으로 조사됐다며 민원유형을 구분해 매년 '고객만족도' 평가항목에 반영하도록 기획재정부에 권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