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터키 규모 7.2 강진…사망자 최대 1,000명 추정
입력 2011.10.24 (07:07) 수정 2011.10.24 (16:27)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현지시각으로 오늘 오전 터키 동부에 규모 7.2의 강진이 발생해 사망자가 최대 천 명에 육박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 교민들의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최건일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6층 높이의 건물이 벽체 일부를 남기고 모두 무너져 버렸습니다.

현지 시각으로 어제 오후 1시 40분쯤 터키 동남부 반 주에서 일어난 규모 7.2의 강진에 의한 피햅니다.

급한 대로 주민들이 나서 구조에 나서보지만 역부족입니다.

지난 99년 터키 이즈미트 대지진 이후 가장 강력한 규모입니다.

터키 지진연구소는 이번 지진으로 5백 명에서 천 명이 사망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연구소 측은 이번 지진이 지표면에서 5km 떨어진 매우 얕은 지점에서 발생해 피해가 더 컸다고 분석했습니다.

베시르 아탈레이 터키 부총리는 반 시에서 건물 10개 동이 붕괴 됐고, 에르지쉬 군에서 30여 개 동이 무너졌다고 밝혔습니다.

적신월사는 지진 피해지역에 텐트 6백 개, 담요 2천5백 장을 긴급 투입하는 등 구호 활동에 나섰고, 이스라엘 등 인근 국가들도 지원에 나서겠다고 밝혔습니다.

우리 교민들의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단층 지대에 위치한 터키는 지진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으며, 지난 99년에는 대지진으로 2만여 명이 목숨을 잃기도 했습니다.

KBS 뉴스 최건일입니다.
  • 터키 규모 7.2 강진…사망자 최대 1,000명 추정
    • 입력 2011-10-24 07:07:46
    • 수정2011-10-24 16:27:24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현지시각으로 오늘 오전 터키 동부에 규모 7.2의 강진이 발생해 사망자가 최대 천 명에 육박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 교민들의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최건일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6층 높이의 건물이 벽체 일부를 남기고 모두 무너져 버렸습니다.

현지 시각으로 어제 오후 1시 40분쯤 터키 동남부 반 주에서 일어난 규모 7.2의 강진에 의한 피햅니다.

급한 대로 주민들이 나서 구조에 나서보지만 역부족입니다.

지난 99년 터키 이즈미트 대지진 이후 가장 강력한 규모입니다.

터키 지진연구소는 이번 지진으로 5백 명에서 천 명이 사망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연구소 측은 이번 지진이 지표면에서 5km 떨어진 매우 얕은 지점에서 발생해 피해가 더 컸다고 분석했습니다.

베시르 아탈레이 터키 부총리는 반 시에서 건물 10개 동이 붕괴 됐고, 에르지쉬 군에서 30여 개 동이 무너졌다고 밝혔습니다.

적신월사는 지진 피해지역에 텐트 6백 개, 담요 2천5백 장을 긴급 투입하는 등 구호 활동에 나섰고, 이스라엘 등 인근 국가들도 지원에 나서겠다고 밝혔습니다.

우리 교민들의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단층 지대에 위치한 터키는 지진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으며, 지난 99년에는 대지진으로 2만여 명이 목숨을 잃기도 했습니다.

KBS 뉴스 최건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