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폐자동차 자원 재활용률, 95%로 상향”
입력 2011.10.24 (10:13) 사회
폐자동차의 재활용률을 현행 85 % 에서 95 % 수준으로 높이는 방안이 추진됩니다.

환경부는 현행 '자동차의 자원순환에 관한 법률'에서 정하고 있는 재활용률 85 % 를 10 % 이상 높이기 위해 국내 자동차 업계 4 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내년부터 시범 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재활용률을 95 % 수준으로 높이기 위해선 현재 폐차장에서 재활용되고 있는 85 % 수준의 철과 폐타이어 이외에 폐전지와 모터 등에 들어있는 각종 희귀 금속을 재활용해야 합니다.

환경부는 이번 조치로 자원 재활용률이 크게 향상되고 에어컨 냉매 등 온실가스 감축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습니다.
  • “폐자동차 자원 재활용률, 95%로 상향”
    • 입력 2011-10-24 10:13:19
    사회
폐자동차의 재활용률을 현행 85 % 에서 95 % 수준으로 높이는 방안이 추진됩니다.

환경부는 현행 '자동차의 자원순환에 관한 법률'에서 정하고 있는 재활용률 85 % 를 10 % 이상 높이기 위해 국내 자동차 업계 4 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내년부터 시범 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재활용률을 95 % 수준으로 높이기 위해선 현재 폐차장에서 재활용되고 있는 85 % 수준의 철과 폐타이어 이외에 폐전지와 모터 등에 들어있는 각종 희귀 금속을 재활용해야 합니다.

환경부는 이번 조치로 자원 재활용률이 크게 향상되고 에어컨 냉매 등 온실가스 감축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