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EU, G20 정상회담서 ‘토빈세’ 추진 합의
입력 2011.10.24 (11:41) 국제
유럽연합(EU)은 다음달 초 주요 20국(G20) 정상회담에서 금융거래세, 이른바 '토빈세'를 전 세계적으로 실행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합의했습니다.

EU는 현지시각으로 23일 브뤼셀에서 열린 정상회담 이후 다음달 3-4일 프랑스 칸 G20 정상회담에 대한 EU의 공동 입장을 표명하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EU 정상들은 G20 전 회원국이 국제 통화 제도 개혁에 동참하고 금융 규제를 강화하며 과다한 원자재 가격 상승에 제동을 걸도록 촉구했습니다.

정상들은 G20 정상회담에서 국제적인 금융거래세 도입 문제가 더 깊이 있게 다뤄져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 EU, G20 정상회담서 ‘토빈세’ 추진 합의
    • 입력 2011-10-24 11:41:19
    국제
유럽연합(EU)은 다음달 초 주요 20국(G20) 정상회담에서 금융거래세, 이른바 '토빈세'를 전 세계적으로 실행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합의했습니다.

EU는 현지시각으로 23일 브뤼셀에서 열린 정상회담 이후 다음달 3-4일 프랑스 칸 G20 정상회담에 대한 EU의 공동 입장을 표명하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EU 정상들은 G20 전 회원국이 국제 통화 제도 개혁에 동참하고 금융 규제를 강화하며 과다한 원자재 가격 상승에 제동을 걸도록 촉구했습니다.

정상들은 G20 정상회담에서 국제적인 금융거래세 도입 문제가 더 깊이 있게 다뤄져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