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청, 조직폭력배 특별 단속…지휘부 줄징계
입력 2011.10.24 (13:45) 수정 2011.10.24 (16:02)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인천 장례식장에서 발생한 조직 폭력배 난투극과 관련해, 경찰이 조직 폭력배 일제 단속에 들어갔습니다.

또 당시 난투극에 미온적으로 대처한 책임을 물어 관련 경찰 지휘부를 징계하기로 했습니다.

최형원 기자입니다.

<리포트>

인천 폭력 조직의 집단 난투극에 대한 경찰의 대응이 부적절했다는 비난 여론이 계속되자, 경찰이 대대적인 조직 폭력배 단속에 나섰습니다.

올해 말까지를 특별 단속 기간으로 정해, 조직 폭력배의 불법 행위 등을 집중 단속하기로 했습니다.

특히 조직 폭력배가 모여 있기만 해도 경찰력을 동원해 강제 해산시키는 등 조폭 범죄를 사전에 예방할 방침입니다.

경찰청은 이와함께 집단 난투극에 소극적으로 대처한 인천 남동경찰서장을 직위해제 하는 등 경찰 수뇌부를 대상으로 징계에 나섰습니다.

이와 관련해 경찰은 집단 난투극이 지휘 라인에 보고되는 과정에서 주요 사실이 누락되는 등 허위 또는 축소 보고가 이뤄진 정황을 확인했습니다.

당시 조현오 경찰청장은 공식 라인을 통해 제대로 된 보고를 받지 못하고 있다가 언론을 통해 집단 난투극 상황을 접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에 따라 인천경찰청장과 차장, 경찰청 본청의 수사국장 등 당시 지휘 책임을 맡았던 고위 간부들도 징계를 피하기 어려울 전망입니다.

KBS 뉴스 최형원입니다.
  • 경찰청, 조직폭력배 특별 단속…지휘부 줄징계
    • 입력 2011-10-24 13:45:29
    • 수정2011-10-24 16:02:40
    뉴스 12
<앵커 멘트>

인천 장례식장에서 발생한 조직 폭력배 난투극과 관련해, 경찰이 조직 폭력배 일제 단속에 들어갔습니다.

또 당시 난투극에 미온적으로 대처한 책임을 물어 관련 경찰 지휘부를 징계하기로 했습니다.

최형원 기자입니다.

<리포트>

인천 폭력 조직의 집단 난투극에 대한 경찰의 대응이 부적절했다는 비난 여론이 계속되자, 경찰이 대대적인 조직 폭력배 단속에 나섰습니다.

올해 말까지를 특별 단속 기간으로 정해, 조직 폭력배의 불법 행위 등을 집중 단속하기로 했습니다.

특히 조직 폭력배가 모여 있기만 해도 경찰력을 동원해 강제 해산시키는 등 조폭 범죄를 사전에 예방할 방침입니다.

경찰청은 이와함께 집단 난투극에 소극적으로 대처한 인천 남동경찰서장을 직위해제 하는 등 경찰 수뇌부를 대상으로 징계에 나섰습니다.

이와 관련해 경찰은 집단 난투극이 지휘 라인에 보고되는 과정에서 주요 사실이 누락되는 등 허위 또는 축소 보고가 이뤄진 정황을 확인했습니다.

당시 조현오 경찰청장은 공식 라인을 통해 제대로 된 보고를 받지 못하고 있다가 언론을 통해 집단 난투극 상황을 접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에 따라 인천경찰청장과 차장, 경찰청 본청의 수사국장 등 당시 지휘 책임을 맡았던 고위 간부들도 징계를 피하기 어려울 전망입니다.

KBS 뉴스 최형원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