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케냐 도심서 수류탄 테러…10여 명 부상
입력 2011.10.24 (17:22) 수정 2011.10.24 (17:51) 국제
케냐의 수도인 나이로비의 한 주점에서 수류탄 테러가 발생해 12명이 다쳤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로이터는 현지 라디오방송을 인용해 현지시각 오늘 새벽 3시쯤 한 남자가 주점에 들어와 수류탄을 던지고 도망쳤다는 목격담이 나왔다고 전했습니다.

AFP통신은 부상자는 14명으로 모두 케냐인이며, 경찰이 이번 사건에 알-카에다와 연계된 소말리아의 이슬람 무장단체 알-샤바브가 관련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 케냐 도심서 수류탄 테러…10여 명 부상
    • 입력 2011-10-24 17:22:13
    • 수정2011-10-24 17:51:03
    국제
케냐의 수도인 나이로비의 한 주점에서 수류탄 테러가 발생해 12명이 다쳤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로이터는 현지 라디오방송을 인용해 현지시각 오늘 새벽 3시쯤 한 남자가 주점에 들어와 수류탄을 던지고 도망쳤다는 목격담이 나왔다고 전했습니다.

AFP통신은 부상자는 14명으로 모두 케냐인이며, 경찰이 이번 사건에 알-카에다와 연계된 소말리아의 이슬람 무장단체 알-샤바브가 관련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