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치 원산지 속여 판 일당 검거
입력 2011.10.24 (18:51) 사회
충남 천안 서북경찰서는 중국산 김치를 국내산으로 속여 판 천안시 성환읍 64살 정 모 씨 등 11명을 농산물 원산지 표시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정 씨 등은 천안시 서북구에서 김치회사를 운영하면서 중국산 김치를 수입한 뒤 상자와 포장을 바꿔 국내산으로 속여 지난 2007년 9월부터 지난해 10월까지 천안과 아산, 경기도 안성 일대의 회사와 식당 52곳에 241톤, 3억 6천만 원 상당을 판 혐의입니다.
  • 김치 원산지 속여 판 일당 검거
    • 입력 2011-10-24 18:51:20
    사회
충남 천안 서북경찰서는 중국산 김치를 국내산으로 속여 판 천안시 성환읍 64살 정 모 씨 등 11명을 농산물 원산지 표시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정 씨 등은 천안시 서북구에서 김치회사를 운영하면서 중국산 김치를 수입한 뒤 상자와 포장을 바꿔 국내산으로 속여 지난 2007년 9월부터 지난해 10월까지 천안과 아산, 경기도 안성 일대의 회사와 식당 52곳에 241톤, 3억 6천만 원 상당을 판 혐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