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빚에 갇힌 20대 14만 명…채무조정 신청 급증
입력 2011.10.24 (22:03) 수정 2011.10.24 (22:1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빚을 갚지못해 개인 워크아웃을 신청하는 20대의 비중이 늘고 있습니다.

대학생을 상대로 한 고금리 대출이 주요 원인으로 꼽힙니다.

박예원 기자입니다.

<리포트>

월 120만 원의 비정규직 일자리로 사회생활을 시작한 김모 씨.

20대 끝자락에 천9백만 원의 빚을 지게 됐습니다.

<인터뷰> 김 OO(29살) : "120정도 받아서 생활하는데 그 금액보다 좀 부족하게 되는 거죠. 카드는 한도가 다들 2,300씩 있으니까 조금씩 쓴다는 게."

김 씨처럼 감당하기 힘든 빚을 지고 신용회복을 신청한 20대는 9월 말 현재 14만 4천여 명.

전체 신청자의 14.5%나 됩니다.

학자금 대출의 부담을 지고 사회생활을 시작하는 데다 일자리도 구하지 못하다보면 제2금융권의 대출 유혹에 쉽게 빠지게 됩니다.

<녹취> 이 OO(대학생) : "(학자금이) 연체되면 신용불량자가 될 수도 있으니까, 신용등급이 실제로 떨어지고.... 한 달이라도 연체가 한번이라도 못 내게 되면 그게 굉장히 떨리는 거죠......"

한번 고금리 대출을 받게 되면 탈출은 쉽지 않습니다.

<인터뷰> 다중채무자 : "갚을 돈이 없는 거죠. 근데 독촉은 월 말에도 안 되겠느냐, 계속 그러니까는 거기에 머리가 막 터질 것 같이 아파오니까..."

금융감독원은 불법 중개수수료 민원이 제기되는 대부업체 명단을 내년부터 공개하는 등 대출 중개 수수료가 불법이라는 점을 알리는 데 주력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박예원입니다.
  • 빚에 갇힌 20대 14만 명…채무조정 신청 급증
    • 입력 2011-10-24 22:03:49
    • 수정2011-10-24 22:15:41
    뉴스 9
<앵커 멘트>

빚을 갚지못해 개인 워크아웃을 신청하는 20대의 비중이 늘고 있습니다.

대학생을 상대로 한 고금리 대출이 주요 원인으로 꼽힙니다.

박예원 기자입니다.

<리포트>

월 120만 원의 비정규직 일자리로 사회생활을 시작한 김모 씨.

20대 끝자락에 천9백만 원의 빚을 지게 됐습니다.

<인터뷰> 김 OO(29살) : "120정도 받아서 생활하는데 그 금액보다 좀 부족하게 되는 거죠. 카드는 한도가 다들 2,300씩 있으니까 조금씩 쓴다는 게."

김 씨처럼 감당하기 힘든 빚을 지고 신용회복을 신청한 20대는 9월 말 현재 14만 4천여 명.

전체 신청자의 14.5%나 됩니다.

학자금 대출의 부담을 지고 사회생활을 시작하는 데다 일자리도 구하지 못하다보면 제2금융권의 대출 유혹에 쉽게 빠지게 됩니다.

<녹취> 이 OO(대학생) : "(학자금이) 연체되면 신용불량자가 될 수도 있으니까, 신용등급이 실제로 떨어지고.... 한 달이라도 연체가 한번이라도 못 내게 되면 그게 굉장히 떨리는 거죠......"

한번 고금리 대출을 받게 되면 탈출은 쉽지 않습니다.

<인터뷰> 다중채무자 : "갚을 돈이 없는 거죠. 근데 독촉은 월 말에도 안 되겠느냐, 계속 그러니까는 거기에 머리가 막 터질 것 같이 아파오니까..."

금융감독원은 불법 중개수수료 민원이 제기되는 대부업체 명단을 내년부터 공개하는 등 대출 중개 수수료가 불법이라는 점을 알리는 데 주력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박예원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