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터키 사망자 459명…‘기적의 생환’ 잇따라
입력 2011.10.26 (06:07) 수정 2011.10.26 (16:57) 국제
규모 7.2의 강진이 일어난 터키 동남부에서 지금까지 숨진 사람이 450명을 넘어섰습니다.

터키 총리실은 이번 지진으로 숨진 사람이 459명으로 늘었고 부상자는 1,300여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또 이번 지진으로 건물 2,200여동이 파괴됐다고 덧붙였습니다.

사고 현장에는 구조요원 2천여 명과 병력 6개 대대가 생존자를 찾고 있습니다.

매몰자 생존 한계 시간이 다가오는 가운데 에르지쉬에서는 생후 2주 된 여자 아이를 포함해 일가족 3명이 48시간 만에 구조되고 에르시스에서는 27살 여성이 66시간만에 구조되는 등 극적인 구조가 잇따랐습니다.
  • 터키 사망자 459명…‘기적의 생환’ 잇따라
    • 입력 2011-10-26 06:07:41
    • 수정2011-10-26 16:57:48
    국제
규모 7.2의 강진이 일어난 터키 동남부에서 지금까지 숨진 사람이 450명을 넘어섰습니다.

터키 총리실은 이번 지진으로 숨진 사람이 459명으로 늘었고 부상자는 1,300여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또 이번 지진으로 건물 2,200여동이 파괴됐다고 덧붙였습니다.

사고 현장에는 구조요원 2천여 명과 병력 6개 대대가 생존자를 찾고 있습니다.

매몰자 생존 한계 시간이 다가오는 가운데 에르지쉬에서는 생후 2주 된 여자 아이를 포함해 일가족 3명이 48시간 만에 구조되고 에르시스에서는 27살 여성이 66시간만에 구조되는 등 극적인 구조가 잇따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